한·콜롬비아 ‘비즈니스 포럼’, 인프라 구축 투입 예정
상태바
한·콜롬비아 ‘비즈니스 포럼’, 인프라 구축 투입 예정
  • 뉴미디어팀
  • 승인 2015.04.18 10: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BC뉴스=뉴미디어팀] 박근혜 대통령의 중남미 순방길에 동행한 국내 기업들이 1000억 달러(약108조 원)에 달하는 콜롬비아 인프라사업 수주를 추진한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7일(현지시간) 콜롬비아 보고타에서 ‘한-콜롬비아 비즈니스 포럼’을 열고 현지 정부와 경제계에 한국기업들이 인프라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요청했다. 

콜롬비아는 ‘중남미의 성장엔진’으로 꼽히는 국가로 2014년부터 3500억 달러에 달하는 ‘제2차 국가개발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이 가운데 약 30%인 1000억 달러 가량의 예산이 인프라 구축에 투입될 예정으로 알려졌다. 

특히 한국기업이 강점을 지닌 정보통신(ICT), 교통시스템 등의 프로젝트가 많아 우리기업의 진출 가능성이 높다. 

전경련에 따르면 이날 행사에는 박근혜 대통령과 후안 마뉴엘 산토스 콜롬비아 대통령을 포함해 두 나라 경제계 주요인사 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 전경련 허창수 회장은 “콜롬비아가 추진하는 국가개발계획은 한국과 매우 유사하다”면서 “경험을 가진 한국 기업들이 콜롬비아에게는 이상적인 파트너”라고 강조했다.

허 회장은 “한국 기업들은 ICT, 교통시스템, 플랜트 분야에서 세계적인 경쟁력과 경험을 갖고 있으니 콜롬비아 국가개발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도록 기회를 달라”고 당부했다. 

LG CNS는 이날 발표를 통해 콜롬비아의 전자정부(e-Government) 사업에 한국의 시스템을 도입할 것을 제안했다. LG CNS는 최근 3000억 원 규모의 보고타 교통카드 시스템 구축 사업에 성공한 바 있다. 

우리 기업들은 이날 콜롬비아 2대 도시인 메데진시와 교통카드시스템 구축 사업, 무선충전 전기버스 시범사업 관련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기도 했다. 

또 이날 포럼에서 양국 경제계는 한-콜롬비아 FTA의 조속한 발효를 촉구하며 FTA의 활용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커피 회사인 한국 맥널티는 FTA를 통해 콜롬비아의 커피 수입이 확대될 것을 대비해 한국기업이 현지 커피시장 투자를 확대하고, 양국이 아시아 시장에서 콜롬비아 커피 공동 마케팅을 추진할 것을 제안했다. 

☞ 실시간 HOT 뉴스
송재림 김소은, 자동차극장 데이트…‘19금 영화’
엄지온 ‘주말’ 이끄는 여성 예능인?
조현아 ‘도플갱어’ 이 정도면 복사 수준 ‘충격’
이보영 향한 지성의 ‘사랑’…초특급 ‘팔불출’
요조, ‘홍대 여신’에서 ‘홍대 어머니’된 이유?

☞ 이 시각 주요 뉴스
조국 교수-정청래 의원, 이완구 ‘쌍끌이 저격’
조선, 세월호유가족 비난vs.한겨레, 정부 비난
정청래, 홍준표 향한 ‘풍자’…날카롭네
손석희 입장 발표, ‘호소력’으로 ‘도둑질’ 탈색?
[TV 5] 성매매 특별법 폐지 주장하는 그녀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리얼 세상이 궁금할 때? 지금 '리플쑈' 눌러봐
정동원 군과 가장 잘 어울리는 CF는?
“배달비 비싸다” … ‘근거리도 같은 비용 부당’
미스터트롯 임영웅과 듀엣이 어울릴 가수는?
댓영상 원픽 라면은 ‘진라면’
정동원, ‘식을줄 모르는 인기’ … 핫한 십대 스타 부각
김호중 '너나나나' ...미리 듣기
“북한 대남 비난, 강경 대응해야” … ‘눈에는 눈’
공군 벙커파괴폭탄 위력을 살펴보면? … 지하요새 쑥대밭으로
'타우러스' 미사일, 정밀함의 '끝판왕' … 위력 살펴보니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