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계엄령, 21세기 최첨단 탱크 시현할까 … 유신정권 '그리움을 외치다'

보수단체 계엄령 선포 "계엄령만이 종북 간첩 싹쓸이 가능"

보수단체들이 거리로 나와 계엄령 선포를 외쳐 눈길을 끌고 있다.

6일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에는 보수단체 3000여 명(주최측 주장)이 참여한 가운데 종북 단체들이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주도하고 있다며 이들을 저지하려면 계엄령밖에 없다는 주장을 폈다.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앞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탄핵 기각 및 계엄령 선포 촉구 집회'에 참석한 보수단체 회원들이 태극기와 계엄령 촉구 피켓을 들고 있다.

이들은 '군대여 일어나라', '비상시국에 계엄령만이 답', '박정희, 육영수 여사 고맙습니다. 끝이 없이 고맙습니다', '박근혜 만세! 만세! 만세! 대한민국 만세! 만세! 만세!', '친박계와 비박계는 단결하라'는 등 각종 팸플릿을 들고 구호를 외쳤다.

주로 60대 고령층들이 집회에 참석했으며 참여자들은 주최 측이 배포한 팸플릿과 태극기를 흔들며 계엄령 구호를 외쳤다.

집회를 주최한 땅굴안보연합회 한성주 소장(공군예비역 장군)은 "계엄령을 선포하지 못해 남베트남이 망했다"며 "계엄령이 선포돼야만 종북 간첩들을 깨끗하게 청소할 수 있다. 박근혜 대통령과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의 결단이 필요하다. 신속히 계엄령을 선포하라"고 밝혔다.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앞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탄핵 기각 및 계엄령 선포 촉구 집회'에 참석한 보수단체 회원들이 계엄령 선포 촉구 손 피켓을 수령을 줄지어 기다리고 있다.

지금까지 우리나라 역대 계엄령은 총 8번이 있었고 유신정권으로 압축되는 박정희 전 대통령 시절에 가장 많은 계엄령을 내렸다.

지난해 11월에는 박근혜 대통령이 계엄령을 준비하고 있다는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발언이 전해지자 정계에서 큰 논란이 된 바 있다. 계엄령 발언에 대해 여야 모두 경솔한 발언이었다고 추미애 대표를 지적한 바 있다.

한편 이날 집회 이전에 행사 주최 측은 조선일보에 '탄핵기각 및 계엄령선포 촉구 제1차 범국민대회' 광고를 내고 보수단체의 결집을 촉구했다. 이 광고에는 '현재 진행 중인 대통령탄핵 촛불집회는 일종의 국가전복 반란행위'라며 '헌법77조에 의거해 현 사태를 사변에 준하는 국가비상사태로 규정하고 지체 없이 계엄령을 선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앞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탄핵 기각 및 계엄령 선포 촉구 집회'에 참석한 보수단체 회원이 계엄령 선포 촉구 손 피켓을 들고 있다.

그러나 헌법77조를 면밀히 뜯어보면 계엄령 선포를 할 수 있는 이유는 △대통령은 전시·사변 또는 이에 준하는 국가비상사태에 있어서 병력으로써 군사상의 필요에 응하거나 공공의 안녕질서를 유지할 필요가 있을 때에는 법률이 정하는 바에 의하여 계엄을 선포할 수 있다 △계엄은 비상계엄과 경비계엄으로 한다 △비상계엄이 선포된 때에는 법률이 정하는 바에 의해 영장제도, 언론·출판·집회·결사의 자유, 정부나 법원의 권한에 관하여 특별한 조치를 할 수 있다. △계엄을 선포한 때에는 대통령은 지체 없이 국회에 통고해야 한다. △국회가 재적의원 과반수의 찬성으로 계엄의 해제를 요구한 때에는 대통령은 이를 해제해야 한다고 명시됐다. 현재의 탄핵 과정을 이유로 계엄령을 선포하기가 사실상 힘든 상황이다.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앞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탄핵 기각 및 계엄령 선포 촉구 집회'에 참석한 보수단체 회원들이 계엄령 선포 촉구 손 피켓을 수령하며 참석자 명단에 인적사항을 적고 있다.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앞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탄핵 기각 및 계엄령 선포 촉구 집회'에 참석한 보수단체 회원들이 태극기를 흔들며 탄핵 철회와 계엄령 선포 구호를 외치고 있다.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앞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탄핵 기각 및 계엄령 선포 촉구 집회'에 참석한 보수단체 회원이 계엄령 촉구 피켓을 들고 기도하고 있다.

【CBC뉴스 HOT기사】 

ㆍ박지만 폭탄발언, 혼령 '접신설' 뒷받침하나
ㆍ세월호 다음날, 하나씩 맞춰지는 고리… 
ㆍ정유라 친구증언, 줄줄이 이어지는 '쇼크담'
ㆍ최순득 연예인, 이름만 대면 다 알아…
ㆍ태반주사, 박근혜 '젊음의 비밀'은?
ㆍ윤전추 행정관, '꿀벅지' 노하우 
ㆍ고영태 장시호, '스킨십' 나눈 절친 사이?
ㆍ비현실적인 비쥬얼...'아찔'
술 취해 잠 든 처제 성폭행 30대 징역 4년

김석진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kkja 2017-01-08 21:46:02

    정말그때가 그립다,,삼청교육대가 부할했으면 한다.애국관도없고 질서도없고어른보는것을 개보듯하는세상..사회정화 운동이 필요한때이다..!!!   삭제

    • 아처구니 2017-01-06 20:18:22

      대한민국은 계엄령을 선포해야한다
      종북. 좌파. 이런것들이 나라를 흔들어논다
      계엄령 하루 속히 명령내리길 바랍니다   삭제

      여백
      여백
      CBC TV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