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NASA"집채만한 소행성 12일 지구 근접"

집채만한 소행성이 12일 지구에 접근한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전문가들은 이 소행성이 달 궤도 내에 진입할 예정이어서 지구와 충돌 위협이 실제로 존재할 수도 있는 아주 보기 드문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2012TC4' 소행성은 지구로부터 약4만4000km 떨어진 지금까지 접근해 통과할 계획이다. 수백 개의 위성들이 지구 주위를 도는 고도가 3만6000km 정도인 것을 감안하면, 이는 지구에 상당히 가깝게 근접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이는 지구와 달 사이 거리의 약 8분의 1에 해당한다고 가디언은 전했다. 

 미국항공우주국(NASA)에서 소행성들을 찾아내고, 추적하고, 조사하는 부서를 이끌고 있는 마이크 켈리는 그러나 "2012TC4는 위성만큼이나 위험하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2012TC4를 지난 2개월 동안 관찰해왔다"며 "그래서 정확한 위치 정보를 얻었고, 정확한 궤도 계산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이 소행성은 5년 전인 2012년에 처음 관측된 바 있다.
  
 소행성의 폭은 15~30m로, 지난 2013년 러시아 첼랴빈스크 상공에서 폭발했던 유성체와 같다. 이 유성 폭발로 1500명 가까운 사람들이 부상을 당했으며 500여 채의 건물이 손상됐다. 전문가들은 이 유성의 운동에너지가 히로시마에 떨어진 원자폭탄보다 30배나 강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첼랴빈스크에 유성이 떨어질 당시 사람들은 그것을 알지 못했지만, 2012TC4는 수천개의 소행성들 중에서 알려져 있는 것 중 하나다. 

이기호 기자  pree@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CBC TV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