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이재명 "박근혜 옆자리가 이명박 자리"

이재명 경기 성남시장이 12일 "이명박, 당신이 갈 곳은 바레인이 아니라 박근혜 옆"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이 시장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도둑 퇴치가 도둑에겐 보복으로 보일 수 있지만, 선량한 이웃에겐 상식의 회복일 뿐"이라면서 이 전 대통령이 바레인 방문에 앞서 기자들에게 한 말을 정면 반박했다. 

 이 전 대통령은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에 몰린 기자들에게 "새로운 정부가 들어오면서 일말의 기대를 하고 있었다.

그러나 적폐청산이라는 명분으로 과연 개혁이냐, 감정풀이냐, 정치적 보복이냐, 이런 의심이 들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권력이 있었다는 이유로, 권력을 이용한 범죄라는 이유로 면죄부를 받던 구시대는 이제 박근혜와 당신으로 마감돼야 한다"고 했다. 

 또 "행여나 해외에 눌러앉지 말고 다녀온 뒤 검찰 수사 잘 받으라"고 덧붙였다.

강희영 기자  pree@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CBC TV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