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라이브 경제
기획재정부,'수출입은행 채용비리... 경찰에 수사 의뢰'

기획재정부가 수출입은행의 채용비리를 적발해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12일 기획재정부는 한국수출입은행에 대한 채용비리 점검 과정에서 실장급 인사의 인사 관련 청탁 정황이 포착돼 서울경찰청에 수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기재부 감사담당관실은 지난해 12월 산하기관 채용비리 특별점검을 실시했다. 이때 수은 실장급 인사에서 현직 실장으로 재직 중인 A씨가 전임자 B씨에게 인사 청탁을 한 정황을 확보했다.

또한 기재부는 면접전형 비중을 지나치게 높게 배정하거나 세부 평가 없이 바로 종합등급을 매기는 등 일부 채용절차를 부적절하게 운용한 정황도 포착됐다.

이에 따라 기재부는 서울지방경찰청에 수사를 의뢰했으며 공공기관 채용비리 특별대책본부에도 이 같은 의혹에 대해 심층 조사를 해줄 것을 요청했다.

김석진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STORIES
PREV NEXT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의식주
PREV NEXT
여백
LIFE & MEDI
PREV NEXT
여백
소셜라이브
PREV NEXT
여백
포토
PREV NEX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