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라이브 시사
박지원,'신촌 세브란스 환자 긴급대피… "최고다" 호평

박지원 국민의당 의원이 신촌 세브란스 병원 측의 환자 긴급대피 조치에 관해 칭찬했다.

3일 박지원 의원은 자신의 SNS를 통해 세브란스 병원 화재에 관해 이야기했다.

박지원 의원은 "세브란스병원 본관 2층 식당에서 오전 8시경 화재, 8시 10분경 간호사 병원 직원과 출동한 소방관의 안내로 21층 옥상으로 질서 있게 피신했다가 1시간 10분 만에 병실로 무사 귀환했다"고 밝혔다.

박지원 의원은 "제 아내 오한이 들어 간호사 직원들이 가져다 준 담요 두 겹으로 싸고 큰딸 코트와 앞뒤로 껴안아 보호했다.이어 "헬기로 옥상헬기장에서 중환자들 이송, 소방관의 신속한 출동으로 피신 안내하고 계단 못 오르시는 환자는 소방관들 업어서 피신시키고, 간호사 병원 직원들 담요 등 침구 가져와 환자들 돌본다"며 "구내방송은 화재가 진압되었으나 연기를 빼내는 작업 중이니 기다리라는 내용, 소방관 병원 의사 간호사 직원들 100% 완전하게 대처한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입원실 돌아와 간호사 체크하니 정상이라 한다. 신촌세브란스 병원 화재관리 최고다. 신속 대응한 소방관님께도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심우일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우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STORIES
PREV NEXT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의식주
PREV NEXT
여백
LIFE & MEDI
PREV NEXT
여백
소셜라이브
PREV NEXT
여백
포토
PREV NEX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