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박진희, '중간탑승여부는' … '메가톤급 변화예고'

고현정의 '리턴' 주연 후임으로 박진희가 정해졌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소속사 측이 공식 입장을 내놨다.

8일 박진희의 소속사 엘리펀엔터테인먼트 측은 박진희의 SBS '리턴' 제안에 "아직 확정은 아닌 사항"이라고 밝혔다. SBS 역시 "협의 중"이라고만 할 뿐이었다.

박진희는 태교에 전념하기 위해 순천에서 생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진희가 임수향처럼 중도에 드라마에 탑승하게 될지 여부는 아직 미지수이다. 임수향은 불어라 미풍아에 오지은 대신 투입된 바 있다.

오지은은  MBC 드라마 '불어라 미풍아' 촬영 도중 갑작스러운 발목 전방인대 파열을 당해 13회 만에 활동을 중단했다.

이소정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소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STORIES
PREV NEXT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의식주
PREV NEXT
여백
LIFE & MEDI
PREV NEXT
여백
소셜라이브
PREV NEXT
여백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