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식주
'괴로운 질병 이명과 난청...완치 가능'

멀쩡하던 내 귀가 울리는 듯한 증상과 어지럼증이 생긴다면 크게 당황할 것이다. 이러한 현상이 나타난다면 이명을 한번 쯤 의심해 봐야 한다.

이명은 생명에 치명적인 지장을 주지 않지만, 본인 입장에서는 크게 괴로운 질병이다. 실제로는 아무런 소리가 나지 않지만 본인 귀에서만 소리가 느껴진다면 여간 당혹스러운 일이 아니다.

또한 이명이 발병하면 난청을 동반할 수도 있기 때문에 무엇보다 이에 대한 충분한 정보를 접하고 대응하는 것이 옳은 방법이다. 

일반적으로 귀에서 소리가 나거나 난청이 들리는 경우 이비인후과를 방문한다. 이명과 난청을 극복하는 방법을 알아보자.

소리가 들리지 않는 난청은 어떤 과정을 통해서 발생하는가?

난청이란 말이나 소리를 듣는 것에 어려움이 있는 것을 말한다. 난청은 진단명이라기 보다는 잘 들리지 않는 증상 그 자체를 말하고 난청을 일으키는 매우 다양한 원인들이 있다.

소리의 진동은 귓바퀴에서 모아져서 외이도를 따라 고막에 전달되고 중이 내이를 거쳐 청신경을 통해서 연수의 와우신경핵에 이르고 연수의 상올리브핵, 중뇌의 하구, 시상의 내측슬상체를 거쳐 대뇌청각피질인 실비안열에 주파수별로 지도를 그리면서 소리를 파악하는 것이다.

난청은 이렇게 소리가 전달되거나 변환되는 과정 중 어느 한 곳에 이상이 발생함으로서 생기는 질환을 말한다.

이명과 난청은 서로 다른 질환인가?

이명은 난청의 과정에서 나는 경우도 있고, 난청과는 별개로 나는 경우도 있다.  환자들이 구분하기는 어렵겠습니다만 이명이 귀내부에서 나는 경우는 난청의 과정에서 나는 경우이고 귀외부에서 나는 경우는 난청과는 별개의 질환이다.

특히 난청의 과정에서 이명이 발생하는 경우도 있고 발생하지 않는 경우도 있는데, 이명이 발생하는 것을 행운으로 여겨야 된다.

왜냐하면 난청에 대한 경고신호인 이명을 무시하지만 않는다면 아주 초기에 난청치료를 받음으로써 난청을 예방할수 있기 때문이다.

난청은 몇 종류가 있는가?

소리가 전달되고 변환되는 귀의부위에 따라서 그 종류를 일차적으로 전음성 난청과 감각신경성난청로 나눈다. 그리고 그 원인에 따라서 다시 진단을 해서 난청의 명칭을 정하게 된다.

전음성 난청의 원인은 외이와 중이에서 발생하는 것을 말하는데, 외이도의 염증이나 귀지로 인한 막힘, 고막의 손상, 삼출성 중이염, 만성 중이염, 귓속뼈의 기능 이상 등이 원인이 된다.

감각신경성 난청 혹은 신경성 난청은 달팽이관까지 전달된 음파를 전기적 신호로 변환하는 감각신경세포의 기능 저하로 나타나는 난청이다.

감각신경성 난청의 원인은 태어날 때부터 소리의 신경전달 과정에 문제가 있는 선천성 난청, 강력한 소음에 의해 신경세포가 손상되는 소음성 난청, 갑자기 원인 모르게 청력이 크게 감소하는 돌발성 난청, 서서히 청력이 감퇴되는 노인성 난청, 달팽이관 신경세포를 파괴하는 약물에 의한 약물독성 난청, 메니에르 병이나 만성 중이염에 의한 합병증으로 오는 난청, 뇌종양으로 인한 청신경종양성 난청으로 나눈다.

환자들 입장에서는 이명을 난청의 초기증상으로 이해하고, 청력개선치료전문 의료기관을 찾아서, 청력에 대한 검진을 조기에 받는 것이 소중한 청력을 보호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난청 치료는 어떠한 방식으로 하는가?

귀의 중심기관인 뇌의 혈액순환개선을 통해서 치료를 하게 된다. 뇌 혈액순환을 개선하는 것은 혈관과 혈액이라는 두 가지 측면이 있다.

혈관은 도로라고 할 수 있고 혈액은 자동차라고 할 수 있다. 도로가 없으면 아무리 성능이 좋은 차라도 갈수 없으며, 도로가 있다 하더라도 낡은 차는 가다가 고장이 나서 도로의 정체를 유발할 수도 있다.

즉 귀의 달팽이관은 뇌에서 혈액을 공급받기 때문에 뇌의 혈액순환개선이 필요하고, 뇌의 혈액순환은 몸에서 올라오고 내려가는 혈액의 품질에 영향을 받기 때문에, 혈액을 생산해서 공급하는 오장육부의 기능을 개선해서 난청을 치료하는 것이다.

한의학에서는 난청을 이롱이라고 하는데 신허이롱, 기허이롱, 담화이롱, 간화이롱 등으로 구분하여 오장육부의 허실상태와 마음의 급격한 변화를 원인으로 보았다.

또 풍롱, 습롱, 졸롱, 궐농이라는 명칭에서는 소음성난청과 같은 외부환경의 변화로 인한 원인도 언급하고 있다.

이명 난청환자가 갈수록 증가하는 원인은 무엇이라고 보는가?

이명난청환자가 증가하는 첫 번째 원인은 장수사회로의 진입이라고 보여진다. 과거에는 이명난청이 발생하기 전에 생명을 마감함으로 인하여 이명난청이 주요한 질환이 아니었다. 

두 번째는 소음의 증가다. 과거에는 천둥소리 정도가 큰 소음이었는데 지금은 공사장에서의 발파소리 총소리 대포소리 등 청각세포가 감당하기 힘든 소음이 청각기능을 저하시켜서 이명 난청이 증가하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한번 나빠진 청력은 회복이 되지 않는다는 말이 있는데 청력회복 가능한가?

치료방법의 발전이라고 이해하면 된다. 암치료도 초기에는 치료가 불가능하다고 하였으나 꾸준히 치료방법을 개선하여 상당히 높은 치료율을 보이고 있듯이, 이명 난청치료 영역에 있어서도 장수사회와 소음의 증가로 이명 난청환자가 급증함으로 인하여 치료방법을 연구하고 발전시킨 결과로 치료율이 증가하고 있는 것이다. 조기치료만 받는다면 완치가 가능한 질환이다.

난청환자의 보청기 사용은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는가?

보청기 사용은 최후의 수단이라고 생각해야 된다. 난청이 치료가 되어서 정상청력이 된다고 한다면 보청기를 사용할 필요가 없을 뿐만 아니라, 보청기가 소리를 증폭시키는 장비이기 때문에 소음을 유발해서 청각세포의 기능을 저하시켜 오히려 청력이 급격히 나빠진다고 말하는 사람들이 많은 실정이다. 치료과정에서 환자들을 살펴보면 보청기 사용은 도움이 되지 않는 것으로 판단된다.

이명 난청 예방하는 방법은?

이명 난청이 주로 소음과 노화에 의한 것이므로 소음과 관련해서는

1. 총소리나 폭발음 같은 일시적 큰소리를 피하고.

2. 소음이 심한 작업장에서의 장기 근무를 피하고

3. 소음이 심한 기구나 물체에 접근을 피하고

4. 특히 일상생활중에 청각세포에 자극을 지속적으로 주는 이어폰, 헤드폰의 사용을 자제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 노화와 관련해서는

5. 외이, 중이등의 귀질환이 있을 경우 조기에 치료를 하고

6. 50대이후에는 과도한 정신적 육체적 스트레스를 받지 않도록 주의를 하고

7. 신체에 해로운 음주나 흡연등 해로운 물질을 피하고, 체질을 맞는 음식을 섭취하고

8. 적절한 운동과 수면을 통해서 신체의 컨디션을 베스트로 유지하는 것이 이명 난청예방법이다.

김석진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IES
PREV NEXT
ICT & BLOCK
PREV NEXT
여백
#의식주
PREV NEXT
여백
소셜라이브
PREV NEXT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