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 BLOCK
MS, 채굴 작업 없는 이더리움 블록체인 출시

마이크로소프트(MS, Microsoft)가 이더리움 블록체인을 기업 환경에 맞춰 적절히 적용할 수 있는 블록체인 서비스(BaaS) 제품을 출시했다.

9일(현지시간) 크립토코인뉴스(CCN) 보도에 따르면 MS는 애저(Azure)를 통해 작업증명(PoW)이 아닌 권위증명(PoA) 합의 알고리즘을 적용한 이더리움 블록체인 제품을 선보였다. 특히 이 제품은 채굴 작업으로 불리는 ‘마이닝’(Mining)이 전혀 필요 없다.

애저의 글로벌 엔지니어인 코디 본(Cody Born)은 “이전의 PoW는 서로간의 익명을 바탕으로 네트워크 보안 자체를 암호화폐가 책임지는 개방형 네트워크에서 효율적이었다”며 “그러나 프라이빗‧컨소시엄 네트워크에서는 이러한 PoW는 한계가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모든 참여자가 서로를 알고 신뢰하는 기업 블록체인 네트워크 환경의 경우 거버넌스가 네트워크 운영과 분리 가능한 PoW 방식이 적합하다”고 주장했다.

MS의 새로운 PoW 제품에는 ‘거버넌스 댑’(Dapp)이라는 분산형 애플리케이션이 탑재돼 컨소시엄 참가자들에게 네트워크를 관리하거나 다른 참가자에게 투표권을 위임할 수 있는 권한을 줄 수 있다.

네트워크 참가자는 기본 노드가 오프라인 상태가 될 경우 다른 노드를 대신해 투표를 수행하면서 모든 구성원이 지속적으로 합의에 참가할 수 있다. 여기에 네트워크 관리자는 온 체인 투표(On-Chain Voting)를 사용해 투명성이 보장된 방식으로 네트워크 권한을 투표하고 변경할 수 있다.

한편 MS는 이 제품의 활용성을 높이고자 스마트 계약을 위한 지원 방법을 통합시켰다. 이더리움의 기본 프로그래밍 언어인 솔리디티(Solidity)를 배우지 않아도 기존 C, C++ 등 익숙한 언어로 스마트 계약서 작성이 가능하다.

이수형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IES
PREV NEXT
ICT & BLOCK
PREV NEXT
여백
#의식주
PREV NEXT
여백
소셜라이브
PREV NEXT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