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식주
남양유업, 이물질 분유 논란 … “비합리적 주장, 와서 봐라”

남양유업이 최근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제기된 ‘이물질 분유’ 논란에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이정인 남양유업 대표는 30일 입장문을 발표하며 전공정 자동화된 분유생산과정을 조금이라도 이해한다면 이같은 논란은 비합리적인 주장에 불과하다고 밝혔다.

사진=남양유업 홈페이지

논란 촉발 계기는?

“일부 ‘맘카페’와 SNS 등에서 임페리얼 XO 분유 이물질 검출 논란 제기하며 확산일로”

“일부 매체, 남양유업 무성의한 태도 대응했다는 보도도 논란 가중시키며 강력 대응”

이정인 남양유업 대표이사는 30일 분유 '임페리얼 XO'에서 발견됐다는 이물질 논란과 관련해 "전공정이 자동화된 분유 생산과정을 조금이라도 이해한다면 해당 이물질이 혼입됐다는 것이 얼마나 비합리적인 주장인지 쉽게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남양유업이 제시한 분유제조공정 이물방지시스템. 사진=남양유업

입장문 주요 내용은?

“해당 이물질 조사 결과 2.4mm 길이의 코털과 코딱지로 추정”

"공신력 있는 외부기관 통해 검사 진행, 해당 이물질 혼입 불가능한 사실 증명할 것“

“생산설비 개방해 남양유업의 세계 최고 수준의 설비와 생산과정을 보여줄 것”

“해당 이물질 제조공정상 혼입된 것으로 밝혀지면 법적, 도의적 모든 책임 다할 것”

이밖의 사항은?

“이물질 차단 시스템 자신감, 25단계 전공정 자동화로 이물질 혼입 원천 봉쇄”

“7중 여과 장치 갖춘 HEPA 필터를 23개소 169개 설치, 의약품 제조설비 수준으로 관리”

이기호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IES
PREV NEXT
ICT & BLOCK
PREV NEXT
여백
#의식주
PREV NEXT
여백
소셜라이브
PREV NEXT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