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 BLOCK
삼성전자, 26만 원 ‘갤럭시J4+’ 자급제 모델 출시

삼성전자는 6일 멀티태스킹에 최적화된 스마트폰 ‘갤럭시J4+’(Galaxy J4+)를 오는 12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J4+는 자급제 모델로 출시한다. 색상은 블랙·골드으로 가격은 26만4000원이다. 삼성닷컴과 11번가에서는 오는 12일부터 판매하고, 이통사 온라인몰과 타 온라인 판매처 등에서는 19일부터 구매할 수 있다.

사진=삼성전자

주요 사양은?

“18.5 대 9 비율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영상과 게임 콘텐츠 최적화”
“멀티 윈도우 기능 지원에 다양한 멀티태스킹 구현, 배터리 3300mAh”

삼성전자는 갤럭시J4+가 인피니티 디스플레이와 함께 대용량 배터리, 우수한 카메라 기능 등 사용자들이 선호하는 다양한 성능을 갖춰 차별화된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6.0형의 와이드 디스플레이는 두 개의 앱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멀티 윈도우 기능을 지원한다. 문자와 웹 서핑 등 다양한 멀티태스킹을 원활하게 해준다.

18.5 대 9 비율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영상과 게임 등 콘텐츠를 즐기는 사용자에게 뛰어난 몰입감을 제공한다는 자신감이다. 유려한 곡선형 마감 처리로 손에 꼭 맞는 편안한 그립감과 고급스러운 후면 커버로 감각적인 디자인을 완성했다고 소개했다. 배터리는 초절전 모드를 지원하는 3300mAh로 충전 걱정 없이 장시간 사용 가능하다.

카메라는?

“후면 1300만 화소(F1.9), 촬영 버튼 원하는 곳으로 이동할 수 있는 ‘플로팅 셔터’ 기능”
“전면 카메라, 실시간 심도 조절 가능한 ‘셀피 포커스’부터 ‘LED 플래시’로 밝기 조절”

후면에는 1300만 화소(F1.9) 카메라를 탑재했다. 어두운 환경에서도 밝고 선명한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촬영 버튼을 원하는 곳으로 이동할 수 있는 ‘플로팅 셔터’ 기능이 있어 한 손으로 쉽게 사진 촬영을 할 수 있다.

전면 카메라는 실시간으로 심도를 조절할 수 있는 ‘셀피 포커스’와 촬영 환경에 최적화된 밝기를 적용해 주는 ‘LED 플래시’ 기능을 적용, 누구나 손쉽게 셀피를 남길 수 있다.

다양한 카메라 모드와 필터, AR 스티커를 활용해 즐거운 순간을 더욱 특별하게 간직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이밖에 이어폰·헤드폰을 통해 생생한 돌비 애트모스 사운드를 즐길 수 있으며, 얼굴 인식으로 잠금 해제를 할 수 있어 사용 편의성도 높였다.

이밖의 사항은?

“6~11일까지 선착순 111명 대상 사전 체험단 모집, 소정의 상품 제공”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J4+는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해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즐기는 소비자에게 최적의 제품”이라며 “강력한 스펙뿐만 아니라 디자인, 편의성까지 모두 갖춰 만족스러운 선택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갤럭시J4+ 출시를 기념해 11번가와 함께 ‘J4+ 사전 체험단’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날 오후 3시부터 11일까지 선착순 111명을 대상으로 갤럭시J4+ 사전 체험단 모집을 실시한다. 이벤트 기간에 체험단에 선정된 후 제품 사용 후기를 작성한 고객에게는 OK캐시백 포인트로 리워드를 제공한다.

이수형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IES
PREV NEXT
ICT & BLOCK
PREV NEXT
여백
#의식주
PREV NEXT
여백
소셜라이브
PREV NEXT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