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CES 2019 포토] ‘美中 무역전쟁’ 여파 … 中 참여기업 4년 만에 하락세

8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IT전시회 ‘CES 2019’에서 중국 대표 IT‧가전 업체 화웨이와 하이얼이 전시관을 꾸리고 자사 최신 기술을 선보였다.

화웨이는 대표 스마트폰인 화웨이 메이트20 시리즈를 비롯해 노치 없는 풀 스크린 스마트폰, 화웨이 메이트북 X Pro 등을 소개했다.

하이얼은 대형 프리미엄 TV를 위시로 스마트 냉장고, 정수기, 신발 소독기 등을 전시했다. 특히 단일 제품으로 부스에서 가장 큰 면적을 차지한 ‘살균 신발장’을 비롯해 세계 최초로 선보인 신발 세탁기가 큰 관심을 끌었다.

한편 이번 CES 2019에 등록한 중국업체는 1211곳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1551곳과 비교해 큰 폭으로 하락한 수치다. 최근 4년 동안 중국업체의 CES 참여는 매년 증가일로였던 점을 감안, 미중 무역전쟁의 여파가 CES 2019에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사진=이수형 기자]

화웨이 전시관 전경.
화웨이 프리미엄 스마트폰 메이트20 시리즈 광고판.

 

화웨이 가상체험관.

 

화웨이의 다양한 스피커가 전시돼있다.

 

인텔 전시관 전경.

 

중국 최대 가전업체 하이얼관.

 

하이얼이 선보인 프리미엄 TV.

 

하이얼은 세계 최초 신발 세탁기를 선보여 참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수형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y
PREV NEXT
여백
ICT
PREV NEXT
여백
Block Chain
PREV NEXT
여백
News Chain
PREV NEXT
여백
On Air
PREV NEXT
여백
Photo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