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경제 ICT•Block Chain
[한 걸음 더 - 블록체인] 암호화폐 담보로 현금 서비스를? … 더널리, 블록체인 기반 ‘브릭’ 출시
사진=더널리

암호화폐를 담보로 현금 대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서비스가 출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카카오 출신 멤버들이 창업한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 스타트업 ‘더널리’(TheNully)는 이같은 서비스를 제공해주는 ‘브릭(brick)’을 오픈했다고 25일 밝혔습니다.

지난 5월 대법원은 암호화폐를 자산으로 인정했지만 은행이나 캐피탈, 저축은행 등 제도권 금융에서는 담보로 활용되지 못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브릭은 스마트 컨트랙트를 금융 서비스에 구현하면서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 대출 계약과 결과를 투명하게 기록하고 공개합니다. 기존 금융거래에서는 알 수 없었던 실제 거래 내역까지 공개함으로써 보다 투명한 금융 서비스를 만드는 방식이라는 설명입니다.

또한 방문, 서류 제출, 심사 등의 복잡한 과정을 단순화하고 카카오페이를 통한 전자서명을 쉽게 거래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현재 담보로 사용 가능한 암호화폐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두 종류입니다. 대출 후 7일 이후부터 상환할 수 있으며 중도상환 수수료를 없애 자유롭게 상환이 가능하다는 차별점도 있습니다.

브릭은 암호화폐 지갑인 월렛 기능도 지원합니다. 지갑은 담보로 사용되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을 지원하며, 보안을 위해 프라이빗 키(Private key)를 사용자의 기기에서 직접 관리하는 콜드 월렛(Cold Wallet)으로 구현했습니다.

콜드 월렛은 중앙화된 서버에 중요한 개인키를 저장하지 않기 때문에 보안성이 뛰어납니다. 다만 사용자의 기기가 변경될 경우 복구 절차가 매우 까다롭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브릭은 이를 보완하기 위해 카카오계정 인증만으로 편리하게 복구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 지갑’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주민철 더널리 대표는 “향후 담보로 취급하는 암호화폐 종류와 대출 상품을 늘리고 한 발 더 나가 CMA계좌처럼 암호화폐를 빌려주고 이자를 받을 수 있는 서비스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김상우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o you want to hang out with us?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청문회 질의
여상규 법사위 위원장, 청문회 질의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여야 격돌'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피플경제 - 사람이 경제다
PREV NEXT
여백
청국정- 청와대•국회•정부
PREV NEXT
여백
세상사 - 무슨일이!
PREV NEXT
여백
여기는 - 전국네트워크
PREV NEXT
여백
컬쳐TV- 건강과문화
PREV NEXT
여백
Ent - 스타팅
PREV NEXT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