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두나무 카카오스탁, ‘타짜’ 주식 비법 전수? … 허영만 ‘6000만원’ 단독 연재
사진=카카오스탁

허영만 화백의 주식만화 ‘6000만원’이 카카오스탁에서 단독 연재합니다. 허 화백은 ‘각시탈’, ‘오! 한강’, ‘식객’, ‘타짜’ 등 그동안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며 한국 만화계를 대표하는 화백입니다. 

18일 두나무(대표 이석우)가 운영하는 국민 증권 앱 서비스 카카오스탁은 허 화백의 실제 주식투자 과정을 쉽고 재미있게 풀어낸 ‘6000만원’을 카카오스탁 앱을 통해서 단독 연재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선보이는 6000만원은 허 화백의 경험과 전문가들의 노하우가 어우러지면서 초보자들은 물론 전문가들까지 주식투자의 생생한 현장을 실감나게 전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이 만화는 전작 ‘3000만원’과 마찬가지로 허 화백 본인의 실제 주식 투자 도전기를 담아냈습니다. 3000만원의 시즌2로 볼 수 있는 6000만원은 제목과 같이 허 화백이 종잣돈으로 주식투자에 나섰던 경험이 펼쳐집니다.

6000만원은 허 화백이 초보 투자자의 입장에서 투자를 시작하고 5인의 투자 전문가가 자문단으로 참여해 종목 추천 및 매수, 매도 타이밍 등을 상세히 설명해줍니다. 

단조로운 단타 위주의 투자방식으로 아쉬움이 많았던 전작과 달리 이번 6000만원에서는 추천 종목의 상세한 정보부터 전문가들의 시황분석 등 단타와 가치투자의 적절한 조합을 그려내고 있습니다. 보다 실용적인 지식과 풍성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특히 주식투자 일련의 과정을 생생하게 소개하는 동시에 시장 교란을 막고자 해당 작품은 실제 투자가 이뤄진 시점에서 1주일 뒤 업로드 됩니다. 

허 화백은 이번 작품을 위해 40여 권에 달하는 관련 서적을 탐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여러 전문가들을 만나며 주식투자 공부에 매진해왔습니다.

허 화백의 6000만원은 18일 1편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카카오스탁 앱 ‘종목발굴’ 탭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내년 4월까지 1년간 연재할 예정입니다. 연재 종료가 끝나면 단행본으로도 출간될 계획입니다.

카카오스탁 관계자는 “대한민국 만화계의 대부이자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만화가인 허 화백의 주식 웹툰을 카카오스탁에서 소개하게 돼 영광”이라며 “그동안 주식 투자에 막연한 어려움을 갖고 있던 초보 투자자들에게 주식을 쉽고 재미있게 소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허 화백은 “내용이 조금만 엉성해도 독자들은 용서하지 않는다”며 “독자들에게 유용한 정보와 재미있는 만화를 선보이기 위해 철저히 준비했다”고 말하며 높은 완성도를 기대케 했습니다.

강희영 기자  pree@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y
PREV NEXT
여백
ICT
PREV NEXT
여백
Block Chain
PREV NEXT
여백
News Chain
PREV NEXT
여백
On Air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