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카카오페이 투자, 투자금 400억 돌파 … ‘젊은 감각’ 흥행 요인

카카오페이 투자를 통해 모집된 투자금이 4개월 만에 400억 원을 돌파했습니다.

카카오페이는 지난 4개월 동안 ‘카카오페이 투자’ 이용 현황을 담은 인포그래픽을 공개하며 본격적인 투자 상품 확대에 나선다고 18일 밝혔습니다.

지난해 11월 출시된 카카오페이 투자는 카카오톡 안에서 카카오페이 하나로 쉽고 편리하게 투자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누구나 쉽게 투자를 경험할 수 있도록 가입, 계좌 개설, 예치금 준비 등 기존 투자의 어렵고 복잡한 절차를 없앴습니다. 1만원부터 소액 분산 투자할 수 있도록 진입 장벽을 낮춘 것이 주된 특징입니다.

실제 카카오페이 투자는 젊은 층의 소액 분산 투자율이 높게 나타났습니다. 20~30대 투자자가 전체의 76%에 달했습니다. 특히 25~34세 사회초년생이 절반가량(47%)을 차지했습니다. 1인당 1회 투자금은 10만 원 미만(59%)이 가장 많았고 평균적으로 1명 당 2.8회 재투자하는 성향을 보였습니다.

카카오페이는 투자상품 제공사에서 선별한 중위험·중수익의 금융 상품을 내부에서 2차 검토하는 프로세스를 거쳐 매일 오전 11시에 1~5개 상품을 등록해왔습니다.

지금까지 3~12개월 투자 기간 동안 연 6~12%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는 개인신용 분산투자, 온라인몰 선정산, 아파트 담보, 부동산 PF 상품이 제공됐습니다. 그중 아파트 담보 상품은 절반 이상이 5분 이내에 빠르게 마감될 정도로 높은 선호도를 보였습니다.

사용자들의 관심도 뜨겁습니다. 57.3%의 사용자가 오픈 알림 기능을 신청했으며 총 상품의 65%는 1시간 이내 마감됐습니다.

카카오페이는 앞으로 카카오페이 투자 상품의 지속적인 확대에 나설 계획입니다. 지난 11일부터 투게더펀딩이 투자상품 제공사로 추가했으며, 이날 테라펀딩도 새롭게 오픈했습니다. 지난달 MOU를 체결한 인천항만공사의 태양광 사업에 대한 투자상품도 곧 선보일 예정입니다.

카카오페이 관계자는 “지난 4개월 간 사회초년생 등 많은 사용자들이 카카오페이를 통해 투자 경험을 쌓고 지지를 보내주고 있다”며 “앞으로도 플랫폼 강점을 살려 투자 진입 장벽을 낮추고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상품을 선보이는 등 새로운 투자 트렌드를 만들어가겠다”고 전했습니다.

이기호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y
PREV NEXT
여백
ICT
PREV NEXT
여백
Block Chain
PREV NEXT
여백
News Chain
PREV NEXT
여백
On Air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