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핑씨] 삼성전자, 1분기 영업익 60.15% ↓ … 갤럭시S10 흥행 ‘위안’
상태바
[브리핑씨] 삼성전자, 1분기 영업익 60.15% ↓ … 갤럭시S10 흥행 ‘위안’
  • 권오성 기자
  • 승인 2019.05.04 01: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1분기 영업이익이 대폭 감소했습니다. 앞서 잠정 실적을 발표하면서 실적 부진을 예고한 것처럼 큰 폭의 하락세를 피하지 못했습니다. 

실적 부진은 글로벌 반도체 시장 침체가 주된 요인입니다. 다만 갤럭시S10의 흥행에 힘입어 스마트폰 사업이 살아날 기미를 보여 최악의 상황은 면했다는 평가입니다. 

삼성전자는 30일 올 1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지난해 동기 15조6400억 원보다 60.15% 감소한 6조2300억 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습니다. 매출은 52조3천900억 원으로 지난해 동기 60조5600억 원과 비교해 13.50% 떨어졌습니다. 

우선 IT·모바일(IM) 부문은 매출 27조2000억 원, 영업이익 2조2700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전년 동기 영업이익인 3조7700억 원보다 39.8% 낮아졌지만 전 분기인 1조5100억 원과 비교하면 50%나 증가한 수치입니다. 

이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의 성숙기에도 불구하고 갤럭시S10 출시와 플래그십 모델 출시 등이 판매 호조를 보인 결과입니다. 

실제 삼성전자가 지난달 출시한 갤럭시S10은 북미시장과 중국, 유럽 시장 등에서 초기 흥행에 성공했습니다. 외신들은 연간 판매량 4000만 대 돌파가 무난할 것이란 긍정적인 전망도 내놓았습니다. 

국내에서도 갤럭시S10은 전작인 갤럭시S9과 비교해 2주나 빨리 100만 대를 돌파하며 소비자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삼성전자는 2분기에 갤럭시S10 5G와 갤럭시A80 등이 판매 호조를 뒷받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는 이달 세계 최초로 5G를 지원하는 갤럭시S10 5G를 출시했습니다. 아직 출시일을 명확히 밝히진 않았지만 폴더블폰 갤럭시폴드도 조만간 시장에 출시할 것으로 전망돼 힘을 보탤 것으로 보입니다. 

삼성전자는 메모리 가격 하락과 수요가 낮아지는 글로벌 반도체 시장의 하락 추이에도 대비하겠다는 계획입니다. D램 1Y 나노 공정 전환에 주력하는 동시에 8GB 이상 고용량 모바일 D램 시장에 적극 대응할 방침입니다. 

또한 낸드는 대용량 ‘올 플래시 어레이’(All-Flash Array) 등 서버용 시장과 고용량 모바일 스토리지 비중을 확대해 나갑니다. 

이밖에 시스템 반도체 부문에서는 5G 모뎀과 프로세서를 통합한 차세대 원칩 5G SoC 개발에 주력하고 EUV 7나노 공정 기반 모바일 제품 출하, EUV 생산성을 극대화한 5나노 공정 개발 완료로 파운드리 경쟁력 강화 등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한편 디스플레이 패널 사업은 매출 6조1200억 원, 영업적자 5600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TV와 가전 등의 CE 부문은 매출 10조400억 원, 영업이익 5400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진행 = 최서원 아나운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CBC뉴스의 새출발
[리플쑈] 집단 감염 지역 봉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리플쑈] 2020년 버킷리스트 1호는?
[리플쑈] '국위선양' 방탄소년단(BTS), 군면제에 대한 의견은?
[리플쑈] 반려동물 보유세, 논쟁의 추는 어디에
[리플쑈] 봉준호 감독, 아카데미 4관왕 … "다음 작품 더 기대돼요"
공군 벙커파괴폭탄 위력을 살펴보면? … 지하요새 쑥대밭으로
강철비를 뿌리는 다련장 로켓, M270 MLRS
'타우러스' 미사일, 정밀함의 '끝판왕' … 위력 살펴보니
높은 기동성, 수상 주행 차륜형 장갑차 'New Black Fox'
대한민국 천라지망 최첨단 미사일 천궁 개발
대한민국 해군의 주력 구축함, 충무공 이순신함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