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기는
올 여름 휴가선호지 1위 제주도, ‘식도락’ 트렌드

올 여름 가장 각광받는 휴가지는 1위는 제주도로 나타났습니다.

여가 플랫폼 야놀자와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지난달 23일부터 6일간 성인남녀 2373명을 대상으로 ‘여름휴가 트렌드’를 공동 조사한 결과를 5일 발표했습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52.6%인 1249명은 여름휴가를 떠날 계획입니다. 이들 중 대부분(81.8%)은 국내에서 휴가를 보낼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해외로 나갈 것이라고 답한 이들은 18.2%로 상대적으로 적은 수를 보였습니다.

가장 인기 있는 여행지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제주도(37.8%)입니다. 이어 강원도(22.9%), 부산-울산-경남(12.5%), 서울-경기-인천(10.7%) 순이었습니다. 여름휴가를 계획한 이들 대부분(42.4%)은 전통적인 여름휴가 극성수기인 ‘7월말 8월초’에 떠나겠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8월 둘째 주(12~18일, 10.7%)와 7월 첫째 주(1~7일, 9.9%)로 나타났습니다.

선호하는 숙소 유형은 연령에 따라 다르게 집계됐습니다. 20대(46.6%)와 30대(46.5%)는 ‘호텔-리조트’를 가장 많이 선택했으나 40대(47.0%)와 50대 이상(52.4%)은 ‘펜션’을 선호했습니다. 최근 각광받고 있는 ‘호캉스’와 ‘펜캉스’가 주류 여가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음을 보여주는 결과입니다.

여행지 숙소 선택(복수응답)을 좌우하는 주된 요인은 ‘합리적 가격’(40.1%)이 가장 많았습니다. 다음으로 ‘수영장이나 바비큐 장비 등 편의시설’(35.6%) 이용 여부, ‘청결 및 서비스 상태’(35.1%), ‘새로운 숙소 경험’(19.7%)의 응답순입니다.

이밖에 여름휴가 만족도를 결정짓는 요인에는 전체 응답자의 88.6%(응답률)가 ‘휴가지에서의 맛있는 식사’를 꼽았습니다. 특히 20대(96.9%)와 30대(96.3%)가 ‘식도락’을 중요하게 생각했습니다. 보고 즐기는 것만큼 먹는 것이 중요하다는 인식입니다.

반면 50대 이상 응답자 중 81.7%은 ‘멋진 자연경관’을 여행 만족 요소로 선택했습니다. 또한 청결한 숙소(59.7%), 여행 동행자(50.6%), 레저-액티비티 등 체험활동(44.8%) 경험이 좋았을 때 만족스러운 여행이라고 답했습니다.

야놀자 관계자는 “올 여름 휴가 트렌드를 미리 파악하고 준비할 수 있도록 이번 조사를 진행했다”며 “여가 트렌드가 급변하는 만큼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고객 니즈를 정확히 파악하고 선제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최영종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영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피플경제 - 사람이 경제다
PREV NEXT
여백
청국정- 청와대•국회•정부
PREV NEXT
여백
세상사 - 무슨일이!
PREV NEXT
여백
여기는 - 전국네트워크
PREV NEXT
여백
컬쳐TV- 건강과문화
PREV NEXT
여백
Ent - 스타팅
PREV NEXT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