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Chain
올 여름 휴가선호지 1위 제주도, ‘식도락’ 트렌드

올 여름 가장 각광받는 휴가지는 1위는 제주도로 나타났습니다.

여가 플랫폼 야놀자와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지난달 23일부터 6일간 성인남녀 2373명을 대상으로 ‘여름휴가 트렌드’를 공동 조사한 결과를 5일 발표했습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52.6%인 1249명은 여름휴가를 떠날 계획입니다. 이들 중 대부분(81.8%)은 국내에서 휴가를 보낼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해외로 나갈 것이라고 답한 이들은 18.2%로 상대적으로 적은 수를 보였습니다.

가장 인기 있는 여행지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제주도(37.8%)입니다. 이어 강원도(22.9%), 부산-울산-경남(12.5%), 서울-경기-인천(10.7%) 순이었습니다. 여름휴가를 계획한 이들 대부분(42.4%)은 전통적인 여름휴가 극성수기인 ‘7월말 8월초’에 떠나겠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8월 둘째 주(12~18일, 10.7%)와 7월 첫째 주(1~7일, 9.9%)로 나타났습니다.

선호하는 숙소 유형은 연령에 따라 다르게 집계됐습니다. 20대(46.6%)와 30대(46.5%)는 ‘호텔-리조트’를 가장 많이 선택했으나 40대(47.0%)와 50대 이상(52.4%)은 ‘펜션’을 선호했습니다. 최근 각광받고 있는 ‘호캉스’와 ‘펜캉스’가 주류 여가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음을 보여주는 결과입니다.

여행지 숙소 선택(복수응답)을 좌우하는 주된 요인은 ‘합리적 가격’(40.1%)이 가장 많았습니다. 다음으로 ‘수영장이나 바비큐 장비 등 편의시설’(35.6%) 이용 여부, ‘청결 및 서비스 상태’(35.1%), ‘새로운 숙소 경험’(19.7%)의 응답순입니다.

이밖에 여름휴가 만족도를 결정짓는 요인에는 전체 응답자의 88.6%(응답률)가 ‘휴가지에서의 맛있는 식사’를 꼽았습니다. 특히 20대(96.9%)와 30대(96.3%)가 ‘식도락’을 중요하게 생각했습니다. 보고 즐기는 것만큼 먹는 것이 중요하다는 인식입니다.

반면 50대 이상 응답자 중 81.7%은 ‘멋진 자연경관’을 여행 만족 요소로 선택했습니다. 또한 청결한 숙소(59.7%), 여행 동행자(50.6%), 레저-액티비티 등 체험활동(44.8%) 경험이 좋았을 때 만족스러운 여행이라고 답했습니다.

야놀자 관계자는 “올 여름 휴가 트렌드를 미리 파악하고 준비할 수 있도록 이번 조사를 진행했다”며 “여가 트렌드가 급변하는 만큼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고객 니즈를 정확히 파악하고 선제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최영종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영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y
PREV NEXT
여백
ICT
PREV NEXT
여백
Block Chain
PREV NEXT
여백
News Chain
PREV NEXT
여백
On Air
PREV NEXT
여백
Ent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