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경제 경제
中 화학업체 빈화 그룹, 韓 반도체 기업에 불화수소 공급한다

한국 반도체 기업들이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라 불화수소 구하기에 매진하고 있는 가운데 중국 화학업체 빈화 그룹이 불화수소를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17일 일본 주요매체들에 따르면 중국 산둥성에 위치한 빈화 그룹이 한국 기업들을 대상으로 불화수소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빈화 그룹은 자체 테스트를 거쳐 불화수소 생산 및 납품에 대한 조건이 들어맞음을 확인했고 한국 반도체 기업과 손잡게 됐습니다. 특히 빈화 그룹은 작년에 불화수소 양산이 가능함을 확인했고 중국 자체에서도 불화수소에 대한 발전이 이뤄지고 있는 상황이라 양측의 니즈를 충족하기에 적당했다는 평입니다.

한편 불화수소는 반도체 기판 표면처리에 들어가는 소재로 우리나라는 불화수소를 주로 경쟁력이 높은 일본을 통해 들여오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최근 일본 정부가 강제 징용 배상판결에 대한 보복조치로 해당 소재의 수출 제한 조치를 내려 한국 반도체 기업들의 시름이 깊어진 바 있습니다.

현재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 국내 주요 반도체 기업들이 불화수소 대책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는 가운데 이번 빈화 그룹과의 계약이 일본의 수출 규제에 또 어떤 영향을 끼칠지 귀추가 주목됩니다.

[진행 = 권오성 아나운서]

권오성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피플경제 - 사람이 경제다
PREV NEXT
여백
청국정- 청와대•국회•정부
PREV NEXT
여백
세상사 - 무슨일이!
PREV NEXT
여백
여기는 - 전국네트워크
PREV NEXT
여백
컬쳐TV- 건강과문화
PREV NEXT
여백
Ent - 스타팅
PREV NEXT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