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경제 경제
“스타트업 정착 돕자” 본투글로벌센터, 하워드 카운티 경제개발국과 맞손
사진=본투글로벌센터

12일 본투글로벌센터는 미국 하워드 카운티 경제개발국과 스타트업 공동 지원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협약식에는 캘빈 볼 하워드 카운티 이그제큐티브, 유미 호건 메릴랜드 주 퍼스트레이디, 로렌스 트웰 하워드 카운티 경제개발국장, 벤자민 우 메릴랜드 상무부 차관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 스타트업의 성공적인 미국 진출에 있어 현지 거점을 보다 쉽게 구축하고, 안정적인 정착을 돕고자 하는 취지입니다. 향후 하워드 카운티 이노베이션 센터는 스타트업을 위한 소프트 랜딩 존도 오픈할 계획입니다.

하워드 카운티 경제개발국은 메릴랜드 주 소속 하워드 카운티에서 경제개발을 담당하는 부처입니다. 혁신기술기업 및 스타트업 육성을 위해 하워드 카운티 이노베이션 센터, 메릴랜드 기업가정신 센터, 비즈니스 리소스 센터 등을 운영 중에 있습니다.

구체적으로 협력할 방안은 미국 현지 비즈니스 컨설팅, 전문가 멘토링, 교육, 연구기관 등 현지 네트워크 연계, 맞춤형 마케팅, 전문가 포럼, 네트워킹 등을 통한 기회 발굴, 전문가 멘토링, 현지 정착에 필요한 각종 정보 및 시설물 제공입니다.

이날 협약식에는 메릴랜드 주 비즈니스 세미나와 하워드 카운티 주요 벤처캐피털을 대상으로 마련된 한국 스타트업 6개사의 기술 소개 및 서비스 시연, 투자 미팅이 이뤄져 눈길을 모았습니다.

이기호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피플경제 - 사람이 경제다
PREV NEXT
여백
청국정- 청와대•국회•정부
PREV NEXT
여백
세상사 - 무슨일이!
PREV NEXT
여백
여기는 - 전국네트워크
PREV NEXT
여백
컬쳐TV- 건강과문화
PREV NEXT
여백
Ent - 스타팅
PREV NEXT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