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경제 경제
SBA,서울 소공인들 몽골 등 해외진출 주력
사진=SBA

중소기업지원기관 SBA는 서울시 소재 소공인들에게 판로를 개척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이들이 해외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고 14일 밝혔습니다.

특히, 반포지역에 집중된 커튼, 블라인드, 인테리어 소품 등 섬유제품을 제작하는 소공인들을 위해 해외 시장으로 판로를 점차 넓혀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합니다.

몽골 울란바토르에 공동판매장을 설치해 현재 10여 개 업체가 주력하고 있는 60개 이상의 제품을 이 공동판매장을 통해 판매하고 있으며, 글로벌 공동브랜드 ‘프라이블’을 알리는 데에도 집중하고 있습니다.

SBA는 현재 추진 중인 SBA 광역소공인특화지원센터와 서울반포섬유소공인특화지원센터 간의 협력사업이 해외 시장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소공인들에게 해외 진출에 대한 자신감을 키워줄 수 있는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반포지역 소공인들은 온라인 쇼핑몰의 성장, 주변의 대형백화점 입점, KTX로 인한 유동인구 분산 등 환경적인 변화와 더불어 건물의 노후화 등으로 방문고객이 대폭 감소하는 문제를 겪고 있으며, 홍보 및 마케팅 여력 부족 등으로 경영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새로운 유통판로 개척이 가장 절실했고, 광역소공인특화지원센터와 반포섬유소공인특화지원센터 간의 협력사업을 통해 신규 사업모델을 기획하고 해외시장 판로개척을 추진했습니다.

SBA는 판매를 위한 샘플 제작비, 몽골 현지로의 물류비, 공동판매장 설치비, 홍보 마케팅 비용 등 초기 단계부터 판매까지 전반에 걸쳐 소공인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기호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피플경제 - 사람이 경제다
PREV NEXT
여백
청국정- 청와대•국회•정부
PREV NEXT
여백
세상사 - 무슨일이!
PREV NEXT
여백
여기는 - 전국네트워크
PREV NEXT
여백
컬쳐TV- 건강과문화
PREV NEXT
여백
Ent - 스타팅
PREV NEXT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