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브리그 , 겨울 안방극장 달구나 , 배가본드 후속타로
상태바
스토브리그 , 겨울 안방극장 달구나 , 배가본드 후속타로
  • 정종훈 기자
  • 승인 2019.11.22 18: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새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조한선이 그라운드 밖에서 카리스마 본색을 드러낸, 강렬한 ‘상남자 포스’가 공개됐다.
SBS 새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조한선이 그라운드 밖에서 카리스마 본색을 드러낸, 강렬한 ‘상남자 포스’가 공개됐다.

[CBCNEWSㅣ씨비씨뉴스]‘배가본드’ 후속으로 방영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조한선이 그라운드 밖에서 카리스마 본색을 드러낸, 강렬한 ‘상남자 포스’가 공개됐다.

새달 13일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스토브리그’(극본 이신화/연출 정동윤/제작 길픽쳐스)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 그라운드 뒤에서 전쟁 같은 일상을 묵묵하게 치러내고 있는 프런트들의 피, 땀, 눈물을 생생하게 그려내는 ‘돌직구 오피스 드라마’를 예고하면서,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특히 조한선은 ‘스토브리그’에서 드림즈의 ‘4번 타자’이자 ‘간판스타’인 임동규 역을 맡아 지상파 안방극장으로 복귀한다. 극중 임동규는 ‘드림즈는 임동규만 피하면 된다’는 소리가 나올 정도로, 드림즈의 실질적인 서열 1위. 우승 욕심이 없기에 ‘비운의 스타’라는 이미지에 스스로 만족하고 있다. 드림즈의 역사로 남아, 유일한 영구결번 선수를 꿈꾸던 중 신임 단장 백승수(남궁민)가 드림즈로 새로 들어오자 갈등을 빚으며 대립한다.

이와 관련 조한선이 그라운드 밖에서 색다른 매력을 분출하는, 상남자 ‘간지 스타일’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시키고 있다. 극중 임동규가 모자부터 신발, 커다란 가방까지 올블랙으로 전신을 휘감은 채, ‘블랙 카리스마’를 내뿜고 있는 장면. 

더욱이 임동규는 독특한 질감의 가죽재킷에 짙은 레드 컬러 스웨터를 받쳐 입는 가하면, 브라운 컬러 롱가죽 코트로 화려하고 패셔너블한 ‘간판스타’ 이미지를 선보이고 있다. 여기에 날카로움이 서린 눈빛과 서늘한 기운이 감도는 표정, 냉랭한 비소가 더해지면서 거친 남성미의 임동규를 완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조한선이 ‘그라운드 밖 반전 매력’을 발산한 장면은 지난 10월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에서 촬영됐다. 조한선은 ‘블랙 카리스마’를 장착한 채 등장하는 첫 촬영을 앞두고 설렘과 긴장감을 드러냈다. 

장면 특성상 늦은 시각부터 촬영이 진행됐음에도 불구, 조한선은 지친 기색조차 없이 현장의 상황을 지켜보며 장면 연구에만 몰두, 보는 이들의 귀감을 샀다. 또한 완벽한 장면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는 스태프들에게 농담을 건네며 긴장을 누그러뜨리는 등 데뷔 18년차 배우다운 연륜이 넘치는 자태로 현장의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제작진은 “조한선은 드림즈 간판스타이자 4번 타자인 임동규 역을 위해 치열하게 연습하고, 또 연습하며 안성맞춤 캐릭터를 만기 위해 노력을 쏟아 붓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금융감독원 소셜라이브NOW '공개방송 제4편'
지하요새를 흔적없이 '쑥대밭'으로
강철비를 뿌리는 다련장 로켓
'타우러스' 미사일, 정밀함의 '끝판왕'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