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추크섬 편 전소미 “아버지 매튜 다우마, 친구 같은 분”
상태바
‘정글의 법칙’ 추크섬 편 전소미 “아버지 매튜 다우마, 친구 같은 분”
  • 박현택 기자
  • 승인 2019.12.14 20: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SBS
사진 : SBS

[CBCNEWSㅣ씨비씨뉴스] 엉뚱 발랄한 매력의 전소미가 ‘정글의 법칙’ 첫 도전 소감을 밝혔다.

‘정글의 법칙’의 마흔다섯 번째 시즌 ‘정글의 법칙 in 추크’가 14일(토) 밤 9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번 추크섬 편에는 족장 김병만을 필두로 노우진, 배우 이태곤, 이정현, 모델 한현민, 전소미와 그의 아버지 매튜 다우마, 유재환이 합류를 확정 지었다.

첫 정글 생존에 도전하게 된 전소미는 정글로 떠나기 전 사전 인터뷰에서 “너무 행복하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전소미는 “전부터 ‘정글의 법칙’에 꼭 출연하고 싶었다. 거의 4년을 기다려서 첫 출연을 하게 되니까 너무 떨리고 설렌다”라며 잔뜩 들뜬 모습을 보였다.

그런가 하면 전소미는 정글에 도전하고 싶은 이유에 대해서는 “정글에 언제 또 가보겠냐. 스릴, 위험한 곳을 좀 좋아하는 것 같다. 그래서 정글 가는 게 저에게 딱인 것 같다”라며 밝게 웃었다. 이어 “아빠랑 같이 가서 더더욱 좋다”라며 함께 정글로 떠나게 된 아버지 매튜 다우마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번 추크 편에는 ‘정글의 법칙’ 9년 역사상 최초로 부녀가 출연한다는 점이 눈길을 끈다. 전소미는 아버지 매튜 다우마에 대해 “굉장히 친구 같다. 현실적인 조언을 많이 해주시고, 엄마 보다 제가 좀 더 솔직하게 얘기할 수 있는 분이다”라고 표현했다. 그러나 이어 전소미는 “하지만 굉장히 잘 삐친다. 아기다”라고 덧붙여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전소미는 ‘여전사’ 캐릭터에 대한 욕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전소미는 강한 생존력으로 ‘여전사’라는 별명을 얻은 정글 선배 전혜빈을 언급하며, “그런 캐릭터를 꼭 얻고 가고 싶다”라고 강한 의욕을 내비쳤다. 그런 그는 인터뷰 도중 태권도 발차기를 선보이며 자신의 운동 실력을 어필했다는 후문이다.

통통 튀는 ‘깨발랄’ 매력의 전소미가 험난한 정글에서도 밝은 모습을 유지할 수 있을지, 그 결과는 14일(토) 밤 9시 첫 방송될 ‘정글의 법칙 in 추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섹시함은 나의 힘, 파격의상 눈길
EXO-SC 세훈(SeHun), ‘스웩 넘치는 발걸음~’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블랙핑크(BLACKPINK) LISA, ‘언제나 러블리 리사~’ 인천국제공항 입국현장
아스트로(ASTRO) 차은우(Cha Eun Woo), ‘누가 봐도 얼굴천재~’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동방신기(TVXQ!), ‘동방신기 등장에 공항이 마비~’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슈퍼주니어(Super Junior), ‘여전한 인기를 뽐내며 출국~’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갓세븐(GOT7) 뱀뱀(BAMBAM) ‘역시 패셔니스타’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볼빨간사춘기(Bol 4), ‘금발이 아니어도 예쁨~’ 제9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 2019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