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는 사랑을 싣고’ 안혜경 나이 41, “2010년 어머니 뇌경색으로 쓰러져”
상태바
‘TV는 사랑을 싣고’ 안혜경 나이 41, “2010년 어머니 뇌경색으로 쓰러져”
  • 권오성 기자
  • 승인 2019.12.13 18: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고 캡처
예고 캡처

[CBCNEWSㅣ씨비씨뉴스] 2001년 MBC 공채 기상캐스터로 등장해 6년간 사람들의 날씨를 책임지며 현재, 드라마 영화 각종 TV프로그램을 섭렵한 방송인 안혜경이 ‘TV는 사랑을 싣고’에 찾아왔다. 1979년생인 안혜경 나이는 41살.

강원도 평창, 그 중에서도 산속으로 굽이굽이 들어가는 산골 마을에 살았던 안혜경. 학생수가 100명도 채 안됐던 ‘용전중학교’에 다니던 1학년 시절, 뱀 잡고 물고기 잡던 산골 소녀 안혜경에게 ‘아나운서’라는 꿈을 알려주고 길잡이가 돼줬던 수학 선생님을 찾는다.

산골마을에서 수업도 관심없던 다른 친구들과는 달리 항상 말똥말똥한 눈으로 자신을 쳐다보고, 먼저 나서 발표를 하는 안혜경을 유심히 지켜보던 한 사람이 있었다는데. 

그는 다름 아닌 ‘김숙희’ 선생님. 바른 말씨와 웅변솜씨로 다져진 또랑또랑한 목소리를 캐치해 안혜경에게 ‘아나운서’를 해보라고 조언해줬다고.

또한, ‘김숙희 선생님’은 결혼을 일찍 해 나이차이가 얼마 나지 않던 안혜경의 부모님과도 친자매&남매처럼 서로를 챙기며 가족끼리도 친밀한 정을 쌓아갔다.

그러던 92년 ‘김숙희’ 선생님이 원주로 전근을 가며 잠시 연락이 끊겼다가, 안혜경이 2001년 MBC 공채 기상캐스터가 된 후 수소문 끝에 연락이 닿아 방송국에서 만나게 됐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안혜경은 프리랜서 활동으로 내 코가 석자라 주변을 돌보지 못했는데 엎친 데 덮친 격으로 2010년 어머니가 뇌경색으로 쓰러지시고 지옥 같은 나날을 보내며 ‘김숙희’ 선생님을 찾지 못했다는데.

과연 안혜경은 상처를 딛고 다시 재개하는 지금, ‘김숙희’ 선생님을 만나 감사함을 전할 수 있을까?

‘TV는 사랑을 싣고’는 13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섹시함은 나의 힘, 파격의상 눈길
EXO-SC 세훈(SeHun), ‘스웩 넘치는 발걸음~’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블랙핑크(BLACKPINK) LISA, ‘언제나 러블리 리사~’ 인천국제공항 입국현장
아스트로(ASTRO) 차은우(Cha Eun Woo), ‘누가 봐도 얼굴천재~’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동방신기(TVXQ!), ‘동방신기 등장에 공항이 마비~’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슈퍼주니어(Super Junior), ‘여전한 인기를 뽐내며 출국~’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갓세븐(GOT7) 뱀뱀(BAMBAM) ‘역시 패셔니스타’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볼빨간사춘기(Bol 4), ‘금발이 아니어도 예쁨~’ 제9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 2019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