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도티X강승식X오정연X하리수, 복면 벗고 정체 공개! 최고 시청률 11.4%
상태바
‘복면가왕’ 도티X강승식X오정연X하리수, 복면 벗고 정체 공개! 최고 시청률 11.4%
  • 권오성 기자
  • 승인 2020.01.04 23: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MBC
사진 : MBC

[CBCNEWSㅣ씨비씨뉴스]12월 2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신흥가왕 '낭랑18세'와 이에 도전하는 8인의 복면 가수 무대가 펼쳐졌다. 복면을 벗은 이는 유튜버 도티, 빅톤 강승식, 방송인 오정연, 방송인 하리수로, 하리수가 그간의 심경을 고백하는 순간 시청률은 11.4%까지 치솟았다. (12월 29일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초지일관’과 슈퍼주니어의 'U'를 부르며 화제를 모은 ‘작심삼일’의 정체는 바로 250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브의 슈퍼스타 초통령 도티였다. 그는 녹화 당일이 생일이라고 밝히며 판정단에게 엄청난 축하 세례를 받았다. 특히 러블리즈의 미주는 대표곡 '아츄'를 개사해 깜찍한 생일송을 선물했다. 이에 도티는 “평소에 너무 팬이었는데 정말 영광이고 감사하다. '복면가왕' 출연 정말 잘한 것 같다”며 특별한 출연 소감을 전했다.

‘브루스리’와 '비오는 날 수채화'를 부르며 역대급 하모니를 자랑한 ‘다이어리’의 정체는 빅톤의 메인보컬 강승식이었다. 그는 특히 솔로곡으로 김조한 '사랑에 빠지고 싶다'를 선곡하며 절절한 무대를 선보였는데 이 무대를 본 판정단 권인하는 “앞으로 엄청 성장할 수 있는 재목이다. 다음에 재도전 꼭 하면 좋겠다”며 후배 가수인 승식을 응원했다. 그는 “'복면가왕'이 저에겐 매우 뜻깊은 자리다. 팬분들이 저를 위해 SNS에 출연 요청 글을 엄청 많이 써주셨다. 이 자리를 빌려서 팬분들에게 감사 인사를 하고 싶다”며 남다른 팬사랑을 전했다. 이에 시청자는 “팬들이 왜 출연 요청 했는지 알겠다. 아이돌 보컬 중에서도 손꼽히겠는걸”, “저런 보석 같은 목소리를 왜 몰랐지. 피지컬도 대단”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남다른 텐션으로 판정단의 뜨거운 시선을 한 몸에 받은 ‘아보카도’의 정체는 방송인 오정연이었다. 그녀의 무대를 본 판정단은 “정말 러블리한 무대였다. 흥이 정말 많은데 어떻게 감춰왔는지 모르겠다”며 응원의 목소리를 전했다. 오정연은 “2019년은 저에게 도전의 해다. 힘든 시간이 지나고 많은 것을 도전해봤는데, '복면가왕' 출연을 계기로 노래 도전에도 성공한 것 같다. 새해에는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다”며 출연 소감을 전하며 퇴장했다.

‘지금감’과 텐션 높은 무대를 보여주며 뛰어난 가창력을 자랑한 ‘곧감’은 19년 차 방송인 하리수였다. 모두가 놀랄 만한 반전 정체에 판정단은 “하리수 씨랑 방송을 많이 했는데도 못 알아봤다”, “노래하는 목소리는 처음 들어봐서 너무 놀랐다. 노래를 이렇게 잘하시는지 몰랐다”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그녀는 “ ‘하리수는 립싱크 가수다’라는 편견을 지우는 것이 출연 목표였는데, 성공한 것 같아 기분이 좋다”며 “지금까지 편견과 싸워왔는데 앞으로도 열심히 해서 안 좋은 편견을 깨고 싶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에 시청자의 반응도 뜨거웠는데, “하리수가 노래를 이렇게 잘하는 줄 몰랐다. 특히 솔로곡 부를 때 너무 놀랐다”, “앞으로도 TV를 통해 많이 보고 싶어요. 힘내세요!” 등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한편, 신흥가왕 '낭랑18세'의 첫 방어전과 그를 막기 위해 출격한 4인의 복면 가수 무대는 5일 저녁 6시 10분 MBC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주빈 여성피해자들에 1도 죄의식 없는듯 , 손석희에겐 '조아려'
지인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리플쑈] 집단 감염 지역 봉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공군 벙커파괴폭탄 위력을 살펴보면? … 지하요새 쑥대밭으로
강철비를 뿌리는 다련장 로켓, M270 MLRS
'타우러스' 미사일, 정밀함의 '끝판왕' … 위력 살펴보니
트와이스(TWICE) 모모(MOMO), 수영복 사진 눈길을 [CBCSTAR]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