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대기업 평균 연봉 7900여만원 … 금융사 상위권
상태바
국내 대기업 평균 연봉 7900여만원 … 금융사 상위권
  • 심우일 기자
  • 승인 2020.05.20 1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본 기사와 무관
자료사진=본 기사와 무관

[CBC뉴스] 지난해 국내 대기업 500개사를 통해 분석한 결과, 직원의 평균 연봉은 7900여만원으로 밝혀졌다. 

이중에서 억대 연봉을 주는 곳도 33개 회사로 드러났다. 

직원 연봉이 상대적으로 낮은 곳은 유통 ,식음료 , 생활용품 기업이었다. 연봉상위권에는 금융사가 포진해 눈길을 끌었다. B2C 업종의 직원 연봉이 상대적으로 낮았고 금융사가 대개 높았다.

KB금융을 비롯해 하나금융지주, NH투자증권, 코리안리, 오렌지라이프생명보험, KB증권 등 톱10 중 6곳이 금융사였다. 

CEO스코어가 국내 500대 기업 중 사업보고서를 제출한 318개 사의 지난해 직원 연봉을 조사한 결과이다. 

이번 조사는 공시된 직원 수 및 급여총액에서 미등기 임원은 제외한 수치다. 조사 대상 기업의 총 직원 수는 128만6303명이며 이들에게 지급된 급여총액은 100조2105억 원이었다.

업종별로는 지주(금융)와 증권의 평균 연봉이 가장 높았다. 각각 1억1780만 원, 1억430만 원으로 22개 업종 중 억대 연봉을 기록한 곳은 이들 두 곳뿐이었다.

이어 여신금융 9280만 원, 은행 9200만 원, IT전기전자 9050만 원 등의 순으로, 평균 연봉 상위 5개 업종 중 1~4위를 금융이 차지했다.

반면 유통은 4160만 원을 받아 업종 중 유일하게 5000만 원에 못 미쳤다. 이외 식음료(5480만 원), 생활용품(5980만 원) 등 B2C 업종이 연봉 하위권을 형성했다. 

기업별 연봉순위 상위권에도 금융사들이 위치했다. 

KB금융이 1억3340만 원으로 '연봉킹'이었다. 하나금융지주 1억2280만 원, 4위, NH투자증권 1억2050만 원, 6위, 코리안리 1억1920만 원, 7위, 오렌지라이프생명보험 1억1560만 원, 8위, KB증권 1억1550만 원, 9위 등 톱10 내 절반이 넘는 6곳이 금융사로 나타났다.

연봉 상위 10곳 중 금융사를 제외하면 SK에너지 1억2820만 원, 2위, SK인천석유화학 1억2750만 원, 3위, SK종합화학 1억2270만 원, 5위 , SK하이닉스 1억1380만 원, 10위 등 SK 계열사가 나머지 네 자리를 차지했다.

전년과 비교하면 정제마진 하락과 공급과잉으로 업황 부진을 겪었던 석유화학업종의 직원 연봉이 눈에 띄게 감소했다. 전년 평균 9190만 원에서 지난해 8760만 원으로 430만 원(4.7%) 줄어 업종을 통틀어 감소액이 가장 컸다.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제껏 세상에 없던 새로운 개념, 댓영상으로 만드는 세상
'공공장소 마스크 의무착용' 법제화, 당신의 생각은?
K -트롯, 전 세계에서 통할까?
카페 등 일회용품 한시적 허용에 대한 의견은?
부동산 정책, 투기 심리 잡을까?
'민식이법',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적당하다 VS 비싸다' ...배달료 책정 금액에 대한 의견은?
‘인천공항 정규직화’ 반대 … ‘역차별’ 주장
진단키트 제품명 ‘독도’ 찬성 VS 반대, 여러분의 의견은?
n번방 사건, 텔레그램 악용 … ‘메신저 책임론’ 대두
유승준 국내 연예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