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대 국회 상임위원장 선출 못해 … '3일간이 마지막 시간' 언급
상태바
21대 국회 상임위원장 선출 못해 … '3일간이 마지막 시간' 언급
  • 심우일 기자
  • 승인 2020.06.12 18: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박병석 SNS 캡처
사진=박병석 SNS 캡처

[CBC뉴스] 21대 국회 원구성이 실패했다.

12일 본회의를 열었지만 상임위원장 및 예결특위위원장 선출 안건은 상정하지 않고 산회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최종 합의에 이르지 못해 유감"이라는 입장을 피력했다.  "3일간 시간을 드리겠다"고 전했다. 

박 의장은 15일 최종 처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더불어민주당은 12일 원구성 실패 이후 브리핑을 했다. 

브리핑에서 민주당은 "미래통합당이 오늘 의총에서 상임위 배분 가합의안을 거부했습니다. 어제 민주당은 7개의 상임위를 야당에 양보하는 안을 미래통합당에 제시했고 양당 원내대표 간의 장시간 협상을 통해 어렵게 합의안을 마련했습니다. 한해 농사를 결정짓는 예결위를 포함해 국토위, 교육위, 정무위 등 주요 상임위를 민주당이 통 크게 내주었음에도 불구하고 미래통합당은 합의를 뒤엎었습니다."라고 밝혔다. 

또 "주호영 원내대표는 합의를 해놓고 ‘민주당으로부터 제안은 받았다’며 또다시 말을 바꿨습니다. 더 이상 주 원내대표에게 진정성이 느껴지지 않습니다. 민생은 내버려두고 면피에만 급급한 모습입니다."라면서 주 원내대표에 대해 지적했다.

박성준 원내대변인은 "미래통합당은 결국 먼 길을 돌아 제자리로 돌아갔습니다. 기존의 합의를 번복하는 모습은 과거의 새누리당, 자유한국당의 모습입니다. 미래를 얘기해놓고 돌고 돌아 구태의 길로 들어섰습니다. 진취적인 정당을 선언해놓고 한 발짝도 앞으로 나아가지 못했습니다. 지난 20대 국회를 동물국회로 만들었던 세력들이 여전히 미래통합당의 발목 잡고 있습니다."라고 전했다. 

박 원내대변인은 "국회의장께서 미래통합당에게 마지막 시간을 주셨습니다. 미래통합당은 민주당이 제시한 안에 대해 조속히 입장을 밝혀야 할 것입니다. 사흘의 시간에도 미래통합당이 변하지 않는다면 민주당은 더 이상 안 되는 일에 매달리지 않을 것입니다. 오직 국민만 보고 갈 것입니다. 여당이자 다수당으로서 책임을 지는 새로운 정치를 열겠습니다."라면서 사흘의 시간을 강조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제껏 세상에 없던 새로운 개념, 댓영상으로 만드는 세상
‘심금을 울리는 보이스’ 임영웅 ‘바램’ 라이브 무대
‘신나는 칼군무~’ 미스터트롯 TOP7 ‘영일만친구’ 라이브 무대
영탁, ‘찐이야’... 축하공연 직캠
장민호, ‘남자는 말합니다’ 축하공연 직캠
김호중 '너나나나' ...미리 듣기
‘트바로티’ 김호중 新대세 인기비결은
임영웅, 다양한 매력을 뽐내 … 인기몰이 비결은?
정동원, ‘식을줄 모르는 인기’ … 핫한 십대 스타 부각
2020 상반기 화제의 인물은?
공군 벙커파괴폭탄 위력을 살펴보면? … 지하요새 쑥대밭으로
'타우러스' 미사일, 정밀함의 '끝판왕' … 위력 살펴보니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