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 코로나 19 '위기인식' 1위 올라
상태바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 코로나 19 '위기인식' 1위 올라
  • 심우일 기자
  • 승인 2020.07.14 15: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사진제공=삼성전자

[CBC뉴스] 30대 그룹 총수 중 코로나19 대응에 가장 관심 많은 총수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상황을 가장 '위기'라고 인식한 총수 역시 이재용 부회장이었다는 것이다.

이재용 부회장은 지난달 경기도 화성 삼성반도체연구소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글로벌 반도체 산업환경 변화 및 포스트 코로나 대책 등을 논의했다고 한다. 

14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는 31번째 확진자가 발생한 지난 1월20일부터 7월11일까지 184일 동안 30대 기업집단 '총수'들의 코로나19 대응 및 위기의식 정보량을 분석했다.

조사 대상 채널은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 등 12개이다.

분석 결과 이 기간 30대 기업집단 동일인 중 '코로나19' 키워드 정보량(게시물 수)이 가장 많은 총수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으로 이 기간 총 1만1508건을 기록, 유일하게 1만건대를 넘어서며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이는 본 연구소가 지난 5월25일 행한 1차 조사(2월18일~ 5월20일) 당시 7374건에 비해서도 4134건 늘어난 수치다.

2위는 이재현 CJ그룹 회장으로 5917건에 달했다. 

지난해 사회공헌 정보량 1위였던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5591건으로 3위를 차지했다. 

이어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3805건,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3758건,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 부회장 2788건,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2499건,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1744건, 구광모 LG그룹 회장 1732건, 최정우 포스코 회장 1534건,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1100건,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 682건, 후세인 알 카타니 S-OIL CEO 608건, 구자열 LS그룹 회장 569건 순이었다.

또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555건,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528건, 백복인 KT&G 사장 481건, 허태수 GS그룹 회장 478건,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 464건,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사장 396건,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300건, 정몽준 현대중공업그룹 최대주주 겸 아산재단 이사장 242건,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 236건,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192건,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 70건, 박삼구 금호그룹 전 회장 48건, 이해욱 대림그룹 회장 23건 순이었다.

한편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은 영어의 몸이어서 조사에서 제외했으며 구현모 KT 사장은 분석기간 이후인 올해 3월30일 취임했기 때문에 분석대상에서 제외했다. 동일인 가족이나 친족이 사실상 경영권을 행사하고 있을 경우에는 그 가족이나 친족을 대상으로 분석했다.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제껏 세상에 없던 새로운 개념, 댓영상으로 만드는 세상
영탁, ‘찐이야’... 축하공연 직캠
장민호, ‘남자는 말합니다’ 축하공연 직캠
임영웅, ‘이젠 나만 믿어요’ ... 축하공연 직캠
김호중 '너나나나' ...미리 듣기
김호중 진시몬 ‘어서 말을 해’ 뮤직감상
‘트바로티’ 김호중 新대세 인기비결은
임영웅, 다양한 매력을 뽐내 … 인기몰이 비결은?
정동원, ‘식을줄 모르는 인기’ … 핫한 십대 스타 부각
2020 상반기 화제의 인물은?
공군 벙커파괴폭탄 위력을 살펴보면? … 지하요새 쑥대밭으로
'타우러스' 미사일, 정밀함의 '끝판왕' … 위력 살펴보니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