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정동원, TOP7 형들에 대한 생각 털어놔
상태바
‘아내의 맛’ 정동원, TOP7 형들에 대한 생각 털어놔
  • 정종훈 기자
  • 승인 2020.07.22 13: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BC뉴스] 정동원이 미스터트롯 TOP7 형들에 대한 생각을 드러내었다.

21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 정동원은 임도형과 만남는 모습이 그려졌다.

정동원은 화보 촬영 전 임도형과 바버샵에 들러 킹스맨 스타일로 케어를 받고 함께 식사를 했다.

정동원은 “TOP7 삼촌들은 어떤 느낌이냐”는 임도형의 질문에 멤버별로 자신의 생각을 털어놓았다.

먼저 임영웅에 대해선 “영웅이 형은 가족처럼 날 잘 챙겨주는 형”이라고 말했다.

이어 “영탁 삼촌은 선생님 같이 뭐든 잘 가르쳐주고 잘 챙겨준다. 재미있고 괜찮은 삼촌이다”라고 밝혔다.

그리고 장민호에 대해서는 “민호 삼촌은 딱 30살 차이가 난다. 나이 차는 제일 많이 나지만 친구같다”라며 파트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었다.

마지막으로 단짝 남승민에 대해 묻는 질문에 “편히 놀 수 있는 형”이라고 했다.

이에 임도형이 “한때 라이벌이지 않았냐”라고 묻자 정동원은 “그땐 그랬지…경연 끝나고 나니까 뭐”라고 넘겼다. 그러면서 임도형에게 “우리도 라이벌이었잖아”라고 하자 “난 형을 라이벌이라고 생각안했다” 대답이 돌아와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아내의 맛’ 방송에서는 장민호와 정동원이 화보 촬영을 하는 장면에서 시청률이 9.4% (TNMS, 유료가구)로 상승 하며 이날 최고 1분 시청률을 기록했다. 

 

CBC뉴스 정종훈 기자 press@cbci.co.kr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제껏 세상에 없던 새로운 개념, 댓영상으로 만드는 세상
'공공장소 마스크 의무착용' 법제화, 당신의 생각은?
K -트롯, 전 세계에서 통할까?
카페 등 일회용품 한시적 허용에 대한 의견은?
부동산 정책, 투기 심리 잡을까?
'민식이법',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적당하다 VS 비싸다' ...배달료 책정 금액에 대한 의견은?
‘인천공항 정규직화’ 반대 … ‘역차별’ 주장
진단키트 제품명 ‘독도’ 찬성 VS 반대, 여러분의 의견은?
n번방 사건, 텔레그램 악용 … ‘메신저 책임론’ 대두
유승준 국내 연예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