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이건희 회장 영결식 발인 엄수 … 사업장 등 애정 담긴 공간 거쳐
상태바
삼성 이건희 회장 영결식 발인 엄수 … 사업장 등 애정 담긴 공간 거쳐
  • 심우일 기자
  • 승인 2020.10.28 09: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삼성

[CBC뉴스] 삼성 이건희 회장 영결식이 28일 비공개로 엄수됐다. 유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영결식은 엄숙하게 거행됐다. 영결식은 1시간 넘어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부인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과 장남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사위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사장 등은 이날 삼성서울병원 암센터 건물 지하를 통해 영결식이 열리는 장례식장에 도착했다.

취재진은 새벽부터 몰려들고 삼성 측은 외부인을 통제하며 접근을 막았다. 운구차는 오전 7시쯤 도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결식에는 이명희 신세계 회장, 고인의 조카인 이재현 CJ그룹 회장도 참석했다고 한다. 

이건희 회장 운구차는 용산구 한남동 자택과 이태원 승지원, 화성 반도체 사업장을 들른 뒤 장지인 수원 선영으로 이동한다. 고인과 인연이 깊은 지인들도 함께 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결식 직후에는 가족들이 소형버스에 나눠타 장례식장으로 이동했다. 앞 차량에는 이재용 부회장, 홍라희 전 관장 등 상주일가가 탔다. 권오현 전 회장, 최지성 전 미래전략실장 부회장, 윤부근 전 부회장, 이학수 전 부회장 등 고 이건희 회장을 보좌한 임직원들도 버스에 탔다. 

한편 고 이건희 회장은 업적과 경영철학에서 우리 사회에 많은 영향을 줬다. 고 이 회장은 혁혁한 경영성과도 남겼으며 삼성을 한국의 삼성에서 세계의 삼성으로 변모시켰다.

취임 당시 10조원이었던 매출액이 018년 387조원으로 약 39배 늘었으며, 이익은 2천억원에서 72조원으로 359배, 주식의 시가총액은 1조원에서 396조원으로 무려 396배나 증가했다. 

이러한 외형적인 성장 외에 선진 경영시스템을 도입하고 도전과 활력이 넘치는 기업문화 만들어 경영체질을 강화하며 삼성이 내실 면에서도 세계 일류기업의 면모를 갖추도록 했다.

또 1993년 이건희 회장은 '삼성 신경영'을 선언하고경영 전 부문에 걸친 대대적인 혁신을 추진했다. 이같은 노력을 통해 삼성은 1997년 한국경제가 맞은 상 초유의 IMF 위기와 2009년 금융 위기 속에서도 성장핳 수 있었다. 

2020년 브랜드 가치는 623억 불로 글로벌 5위를 차지했고 스마트폰, TV, 메모리반도체 등 20개 품목에서 월드베스트 상품을기록하는 등 명실공히 세계 일류기업으로 도약했다.

이건희 회장은 IOC 위원으로서 스포츠를 국제교류와 세계평화에 기여하는 중요한 촉매제로 인식하고, 1997년부터 올림픽 TOP 스폰서로 활동하는 등 세계의 스포츠 발전에 힘을 보탰다.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소비자경보 제도 및 발령사례 소개(소셜라이브 시즌3-17회)
불법사금융 주요사례 및 예방법(소셜라이브 시즌3-12회)
[MBC 뉴스투데이 경제 쏙] 금리인하 요구권
이제껏 세상에 없던 새로운 개념, 댓영상으로 만드는 세상
'주식', '부동산', '펀드' 등 당신이 가장 선호하는 재테크 방법은?
올 크리스마스를 함께 보내고 싶은 사람은?
'의식주' '취미' 등 생활에서 가장 지출을 아끼지 않는 분야는?
흡연구역 외 흡연 시, 규제 강화해아 하나?
'코로나19' '미국 대선' 등 여러분이 생각하는 올해 전세계 가장 큰 핫이슈는?
카페 등에서 주문할 때 '키오스크' vs '직원', 당신의 선호도는?
노키즈존, '필요하다' vs '불필요하다' … 당신의 의견은?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