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중성리 신라비' 실물 공개된다 … 국립경주박물관 전시
상태바
'포항 중성리 신라비' 실물 공개된다 … 국립경주박물관 전시
  • 이기호 기자
  • 승인 2020.12.01 09: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본 기사와 무관
자료사진=본 기사와 무관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CBC뉴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국립경주박물관과 함께 12월 8일부터 '포항 중성리 신라비(국보 제318호)' 실물을 국립경주박물관 신라역사관 3실에서 상설 전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전시되는 '포항 중성리 신라비'는 발견 직후 8일간의 특별공개와 단기간의 특별전시를 통해 대중에게 잠시 선보인 적 있었지만, 이후에는 복제품으로만 공개한 바 있다. 실물이 상설전시를 통해 전시되는 것은 지난 2018년 이후 처음이다.

'포항 중성리 신라비'는 2009년 5월 포항시 흥해읍 중성리의 도로공사 현장에서 한 시민에 의해 우연히 발견됐다고 한다.

비에 새겨진 203개의 문자를 판독·해석한 결과, 신라 관등제의 성립, 6부의 내부 구조, 신라 중앙 정부와 지방과의 관계 등을 엿볼 수 있는 중요한 자료임이 밝혀졌다.

또한 제작 시기도 이미 국보로 지정된 '포항 냉수리 신라비(503년, 지증왕 4)', '울진 봉평리 신라비(524년, 법흥왕 11)'보다 앞선 501년(지증왕 2)으로 추정됐다. 이에 문화재청은 역사와 학술 가치를 인정해 국보로 지정한 바 있다.

이번 공개는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신라 비(碑)이면서 6세기 신라의 사회문화를 알려주는 귀중한 자료를 국민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는 것이다. 정부혁신의 하나로 문화재청과 국립중앙박물관 두 기관 간 협력으로 진행했으며 그동안 학술행사와 자료집을 통해 간접적으로만 볼 수 있었던 비의 모습을 실물로 직접 대할 특별한 기회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포항 중성리 신라비'는 국립경주박물관의 신라역사관 4실 개편에 맞춰 새롭게 구성되는 전시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지난 10년간 '포항 중성리 신라비 발견기념 학술발표회', '6세기 금석문과 신라 사회', '신라 왕경과 포항 중성리 신라비' 등의 학술대회를 개최해 비의 발견 직후의 상황과 10여 년간의 연구 성과를 정리했다.

아울러 포항 중성리 신라비 도록, 포항 중성리 신라비 자료집 등을 발간해 일반 국민도 해당 문화재의 정보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CBC뉴스ㅣCBCNEWS 이기호 기자 press@cbci.co.kr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천국의 체험' … '단언컨대 최고의 설경'
하늘에서 강철비가!...'무자비한 화력'
로봇 댄싱배틀 … '춤신'의 경지
환상적인 새해맞이 드론쇼 '2021 가즈아!'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불꽃놀이
파자마 바람 눈치우기, 화염방사기로 한방에 끝!!
물 뿌리는 즉시 열음동굴…영하 몇 도 길래
신선계가 바로 이곳 , 사해팔황이 눈아래에
귀여운 강아지의 축구장 난입…축구화 물고 신났네
'실패한 모험' 다카르 '죽음의 랠리'
트럭으로 펼치는 환상적인 웨이크보드 묘기
깊이 실화냐? 세계에서 가장 깊은 다이빙풀
징기스칸의 힘이 느껴지는 설원의 풍경,,,감동
너무 빠른 세리머니…끝날때까지 끝난게 아니야!!
천조국 미국 대통령의 위엄
아기 코뿔소 특식에 신이 났어요
차원이 다른 휴가, 메시 자가용 비행기 타고집으로
홍수로 섬에 갇힌 희귀 품종 기린 구출작전
바닷속 아기상어? 아니 산타!! 뚜루루 뚜루♩♪
바이크 환상 묘기,지상 최대 '짜릿함'
세계에서 가장 작은 원숭이 '마모셋' 깜찍이 깡패
귀염 뽀짝 아기 동물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