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전국체전, 진해성 오유진 설하윤 등 안방에 전율
상태바
트롯 전국체전, 진해성 오유진 설하윤 등 안방에 전율
  • 정종훈 기자
  • 승인 2021.01.22 13: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BC뉴스] 트롯 전국체전이 트로트 고수들의 사활을 건 팔색조 무대로 포텐을 터뜨렸다. 최근 미스트롯2를 위시해 오디션 프로그램들이 대세라고 할 수 있다.

지난 16일 밤 10시 30분 KBS2 ‘트롯 전국체전’ 7회가 방송됐다.

이날 6회에 이어 3라운드인 1대 1 데스 매치가 절정으로 치달으며 안방극장을 압도했다.

강원의 박예슬과 글로벌 권민정의 불꽃 튀는 대결이 펼쳐졌고, 선공에 나선 박예슬은 ‘개여울’을 선곡, 아우라 가득한 재즈 트로터의 품격 있는 무대로 모두를 매료시킨 데 이어 권민정은 자신만의 색깔을 살린 ‘찰랑찰랑’을 부르며 흥을 한껏 끌어올렸다. 운명의 갈림길 앞에 14대 4로 강원 박예슬이 승리를 거뒀다.

날카로운 신경전 속 대결을 펼친 글로벌 재하와 충청 염동언. 염동언은 담백한 저음 보이스를 뽐내며 ‘바램’을 열창해 감동을 선사했고 여유로운 눕방 퍼포먼스에 이어 어머니인 임주리의 ‘립스틱 짙게 바르고’를 선곡한 재하는 어머니의 창법을 고스란히 담아낸 무대로 안방극장에 전율을 안겼다. 제주 코치 주영훈의 “변화를 안 주고 그냥 남자버전으로 무덤덤하게 부른 것 자체가 너무 잘했다”는 극찬 속 승리한 재하는 4라운드에 진출했다.

특히 3라운드 종료 후 경상 김용빈과 충청 윤서령, 강원 알파벳, 서울 설하윤, 경상 진해성 등 총 5팀이 추가합격 돼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게 됐다.

4라운드는 고수들끼리 전투여서 더욱 볼만할 듯 하다. 진해성 설하윤 오유진 등 매치가 볼만할 듯 하다.

 

CBC뉴스ㅣCBCNEWS 정종훈 기자 press@cbci.co.kr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임영웅·송가인·홍지윤도 울고갈 강아지 열창
캣우먼 변신&해체 '가즈아' … 그렇게 변신하시면..
'총돌리기의 정석' … 멋지다는 말로 다 표현 못해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