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비욘세에 생일 축하 받아! 아시아인 유일
상태바
방탄소년단 정국, 비욘세에 생일 축하 받아! 아시아인 유일
  • 최재혁 기자
  • 승인 2021.08.26 08: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CBC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이 세계적인 팝 디바 비욘세(Beyonce)에게 생일 축하를 받아 글로벌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최근 비욘세 공식 웹사이트에는 'Virgo Season Yearbook'(처녀자리 시즌 연감)이 공개됐다.
해당 연감에는 "Wishing all Virgos a Happy Birthday!"(모든 처녀자리의 생일을 축하합니다!)라는 생일 축하 글과 함께 8월 23일부터 9월 22일 처녀자리에 태어난 세계적인 가수, 배우, 정치인 등 셀러브리티 34인의 어린 시절 사진이 게재되어 있다.
 
이 중 정국이 'Virgo Season Yearbook'에 아시아인으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리며 비욘세에게 생일 축하를 받았다.
 
특히 'Virgo Season Yearbook'에는 정국의 본명인 'Jeon Jung-kook'(전정국)을 한국식 이름 표기법에 맞춰서 게재해 인상 깊게 했다.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정국과 함께 비욘세 연감에 등장하는 다른 저명한 인물로는 미국 배우 아담 샌들러, 카메론 디아즈, 블레이크 라이블리, 배우이자 가수 제니퍼 허드슨, 젠다야가 있고, 미국 상의위원 버니 샌더스, 전 농구선수 코비 브라이언트, 영국 해리 왕자, 테레사 수녀 등이 있다.
 
비욘세는 근면함, 창의적, 믿음직함, 인내심, 친절함 등 자신과 같은 처녀자리 별자리를 가진 사람들의 다양한 특성과 자신이 좋아하고 존경하는 처녀자리의 유명인들을 언급해 왔으며, 정국은 각 분야에서 영향력 있는 유명 인사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고 아시아인으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리며 Worldwide It Boy(월드와이드 잇 보이)의 압도적인 명성을 자랑했다.

9월 1일생인 사진 속 정국은 나비넥타이를 매고 환한 미소에 똘망똘망 반짝이는 눈망울을 뽐내며 사랑스러운 아이의 얼굴을 하고 있다.
 
특히 당일 'Virgo Season Yearbook'가 공개된 이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트위터의 미국 실시간 트렌드에 Beyoncé와 함께 Jungkook, Jeon Jungkook이 2위로 트렌딩 됐고 구글의 미국 실시간 트렌드에 정국과 비욘세가 함께 이름을 올리는 등 현지에서 폭발적 관심이 쏠렸다.
또한 틴보그지, 숨피, BBC 라디오, CNN Indonesia, 월드 뮤직 어워드, 필리핀 민영 방송국 GMA 네트워크 등 전세계 매체와 방송에서 이를 집중 보도했고 《billboard(빌보드)》의 팝 칼럼니스트 '제프 벤자민' 역시 공식 계정을 통해 정국의 사진이 다른 톱스타들과 함께 등장한 것에 대해 언급하는 등 화제성을 입증했다.
 
한편 비욘세는 프로듀서 '슬립 디즈'(Sleep Deez)를 통해 정국의 솔로곡 '시차'를 매우 좋아한다고 밝힌 바 있다 전해져 한 차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사진출처 : 빅히트 뮤직 공식 트위터

 

▶설명의 神을 만나고 싶다면?
▶핫이슈가 궁금할 때, 지금 클릭!

 

CBC뉴스ㅣCBCNEWS 최재혁 기자 press@cbci.co.kr


비글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류 역사상 최악의 무기, 수소폭탄 '차르 봄바
'국제사회 충격' 북한 철도서 탄도미사일 발사
'불 향해 장대높이뛰기'… 몸개그 끝판왕들
심상찮은 중앙아시아... 러시아가 선보인 훈련 화력
'하늘의 제왕' F22 랩터, 최강 스텔스기 '위용'
세계 가장 깊은 수영장 '딥 다이브 두바이'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