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0회 경주벚꽃마라톤워킹대회 개최
상태바
제20회 경주벚꽃마라톤워킹대회 개최
  • 관리자
  • 승인 2011.05.25 17: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CBCi 경주 벚꽃 마라톤대회

[CBC뉴스|CBC NEWS] 한국관광공사는 스포츠를 통한 지방관광활성화를 위해 기획, 추진해 온‘경주벚꽃마라톤&워킹대회’(4월 9일개최)가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함에 따라, 한일 양국교류의 대표적 스포츠이벤트에서 홍콩 · 중국 등 아시아중심의 세계적 관광스포츠이벤트로 “대 변신” 시키고자 다양한 마케팅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동 대회는 일본인들에게 친근한 20만 그루의“경주 벚꽃”을 테마로 하여 1992년 제1회 대회 이후 꾸준히 성장하여 2001년 1,202명의 일본인이 참가한 이래 작년까지 매년 1,000여명의 일본인이 참가해 오고 있으며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하게 되었다.

특히, 금년은 일본의 대지진 발생에도 불구하고 서일본지역을 중심으로 적극적인 마케팅활동을 펼쳐 900여명의 일본인이 참가할 예정이며, 이는 2010년 대회의 일본인 참가자수와 거의 비슷한 수치이다. 또한 문화체육관광부와 관광협회중앙회, 주한 중국특파원 및 유럽아메리카 지역의 특파원의 참가를 통해 한국의 꽃과 스포츠를 활용한 새로운 관광매력을 홍보하는 기회를 마련하고 향후 동 대회를 세계적 관광스포츠이벤트로 육성해 나가는 발판을 마련할 예정이다.

공사는 본 대회의 20주년을 기념하여, 최초 기획자인 당시 공사 후쿠오카지사장인 김재원(현 KTB사장)씨와 일본 대표여행사 JTB큐슈의 본부장인 후나야마 류지(현 JTB 상담역씨에게 감사패를 증정하고, 본 대회가 양국간의 스포츠교류에서 나아가 아시아, 세계 각국에서 참가하는 한국의 대표 마라톤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본 대회에는 2010-2012 한국방문의해를 맞이하여, 한국방문의해 대학생 서포터즈인 “미소국가대표”가 참여, 내외국인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한국방문의해를 적극 홍보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공사에서는 지난 3월11일 일본 동북관동대지진 발생 이후, 일본시장의 현 상황을 파악하고 향후 방한일본인관광객 유치 방안 마련을 위해, 문화체육관광부를 비롯하여 공사 일본4개 지사장, 일본 인바운드 여행업계가 모여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특히 동 회의에는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 대구방문의해위원회, F1코리아그랑프리조직위원회 등에서도 참가하여 한국의 메가이벤트 등을 활용한 방한 일본인관광객 유치를 위한 대안 마련을 중점적으로 논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리플쑈] 플렉스 소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리플쑈] 2020년 버킷리스트 1호는?
[리플쑈] '국위선양' 방탄소년단(BTS), 군면제에 대한 의견은?
[리플쑈] 반려동물 보유세, 논쟁의 추는 어디에
[리플쑈] 봉준호 감독, 아카데미 4관왕 … "다음 작품 더 기대돼요"
공군 벙커파괴폭탄 위력을 살펴보면? … 지하요새 쑥대밭으로
강철비를 뿌리는 다련장 로켓, M270 MLRS
'타우러스' 미사일, 정밀함의 '끝판왕' … 위력 살펴보니
높은 기동성, 수상 주행 차륜형 장갑차 'New Black Fox'
대한민국 천라지망 최첨단 미사일 천궁 개발
대한민국 해군의 주력 구축함, 충무공 이순신함
[CBCSTAR] 방탄소년단(BTS), ‘미국 아미들 만나러…출발~’ 인천국제공항 출국 현장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