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Chain
오프라 윈프리, 피자 브랜드 홍보 나섰다
오프라 윈프리가 지난 1월 7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베벌리 힐스에서 열린 제75회 골든글로브상 시상식에서 평생 공로상인 세실 B 데밀상을 수상한 후 소감을 전하고 있다.

차기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로 거론되는 등 대중적인 지지도가 탄탄한 방송인 오프라 윈프리(Oprah Winfrey)가 미국 주요 식품업체인 크래프트하인즈(Kraft Heinz)와 함께 피자 제품 출시에 힘을 모으기로 해 눈길을 끌고 있다.

23일(현지시간) 경제전문지 포춘 등 미국 주요 매체는 윈프리가 냉동 피자 시장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윈프리는 지난해 크래프트하인즈와 함께 냉장식품 브랜드 ‘오, 댓츠 굿!’(O, That’s Good!)을 론칭한 바 있다.

크래프트하인즈에 따르면 새롭게 출시하는 피자는 크러스트 반죽의 3분의 1을 콜리플라워(브로콜리의 아종)로 만든 건강한 피자라는 콘셉트를 가지고 있다. 윈프리는 언론을 통해 “피자는 누구나 좋아하고 흥미로우며 가족·친구와 쉽게 나눌 수 있는 대중적인 음식”이라며 “피자 크러스트 반죽에 콜리플라워를 섞어 영양이 더욱 풍부해지고 피자 본래의 맛과 향은 그대로 살렸다”고 해당 제품을 소개했다.

윈프리와 크래프트하인즈가 함께 만들었다는 이 피자는 소비자가 6.99달러(약 8000원)에 판매될 예정이다. 윈프리는 지난해 1월 크래프트 하인즈와 함께 조인트벤처(JV)인 ‘밀타임 스토리스’를 설립한 바 있다. 누구나 쉽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영양식을 슬로건으로 크래프트하인즈가 제품 개발부터 제조와 판매를 책임지며 윈프리는 홍보와 마케팅을 맡는 방식이다.

그해 8월에는 냉장 유통 수프 4종과 콜리플라워가 들어간 감자 등 사이드 메뉴 4종이 출시되며 이번 피자까지 제품 카테고리를 하나씩 늘려가고 있다.

윈프리가 식품 관련 사업에 나선 것은 이번만이 아니다. 지난 2014년 스타벅스의 스페셜 차 브랜드 ‘티바나’(Teavana)에 ‘오프라 차이 티’(Oprah Chai tea)를 선보이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또한 2015년에는 다이어트 식품 판매와 서비스 등을 주요 사업으로 하고 있는 ‘웨이트 와처스’(Weight Watchers)의 지분 10%를 인수하며 식음료 관련 투자에 나서기도 했다.

한편 포브스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윈프리는 미국 400대 부자 순위 264위에 등극했다. 순자산은 30억 달러(약 3조4000억 원)로 추정된다.

이기호 기자  pree@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y
PREV NEXT
여백
ICT
PREV NEXT
여백
Block Chain
PREV NEXT
여백
News Chain
PREV NEXT
여백
On Air
PREV NEXT
여백
Photo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