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OP STORIES
이석우 두나무 대표,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부정적 인식, 개발자들이 바꿔줄 것”
이석우 두나무 대표가 14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 JEJU)에서 열린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8(Upbit Developer Conference 2018, 이하 UDC 2018)’에서 ‘웰컴 스피치’에 나섰다.

이석우 두나무 대표가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에 대한 부정적 시선과 의문은 앞으로 개발자들이 해소할 것이라 확신했다.

이 대표는 14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 JEJU)에서 열린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8(Upbit Developer Conference 2018, UDC 2018)’에서 ‘웰컴 스피치’에 나서며 개발자들의 열정을 높이 사고 앞으로도 이러한 열정이 관련 생태계의 활성화와 발전을 이끌 것이라 확신했다.

이 대표는 우선 “개업하는 날 비가 오면 장사가 잘 된다는 속설이 있는데 어제 제주도에 많은 비가 와 이번 행사가 더욱 발전할 것 같다”며 “앞으로도 개발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번 행사를 4개월 전부터 준비했다면서 “짧은 준비기간이지만 업비트가 단순히 암호화폐 거래소에 머무르지 않고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생태계에 기여하길 바라고 있다”며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생태계는 그동안 투기와 사기, 다단계와 같은 부정적이고 불법적인 영역에 있는 단어들과 연관돼 소개되는 사례가 많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위험과 기회가 있는 상존하는 영역이라는 시선이나 블록체인은 그 자체만으로도 프라이빗 체인으로 충분히 발전시킬 수 있다”며 “여기 계신 개발자분들과 업계 관계자분들은 이러한 사실은 물론 블록체인과 암호화폐가 떨어질 수 없는 불가분의 관계라는 걸 잘 알고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부정적인 단어들과 함께 소개되는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을 개발자들이 가치 창출, 미래라는 희망적인 단어와 함께 소개되도록 만들어줄 것이라 확신한다”며 “논쟁의 영역은 계속되더라도 실제 작업은 개발자 손끝에서 나오는 코드들로 이뤄질 것이기 때문에 여러분들이 증명하는 코드가 결국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생태계를 살찌우게 할 것”이라고 개발자들을 독려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업비트와 제휴하고 있는 북미시장 1위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렉스의 빌시하라 대표를 위시로 NEO 홍페이 다 설립자, 테라 신현성 대표, 두나무 연구소 람다256 박재현 소장, 빗고 베네딕트 첸 최고기술 책임자, TTC 프로토콜 정현우 설립자, 오지스 이익순 대표, 코드박스 서광열 대표, 서울대 천정희 교수, 고려대 이희조 교수, 룸네트워크 매튜 캠벨 대표, 에브리피디아 트래비스 무어 CTO, 두나무앤파트너스 이강준 대표 등이 강연과 질의응답에 나섰다.

김상우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IES
PREV NEXT
ICT & BLOCK
PREV NEXT
여백
#의식주
PREV NEXT
여백
소셜라이브
PREV NEXT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