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고고!5G] KT, ‘5G 버스’ 15일부터 운행 … 20배 빠른 서비스 체험

세계 최초로 5G 상용 네트워크를 적용한 5G 버스가 서울에 등장한다.

KT는 오는 15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서울 광화문과 강남에서 5G 체험버스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5G 버스는 15일부터 24일까지 광화문, 25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는 강남역 일대에서 운영될 예정이다. 운행 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며 일일 5회다.

사진=KT

주요 사항은?

“버스에 5G 모바일 핫스팟 적용, 이동 중에도 실감형 미디어 서비스 체험 가능”
“5G 시대 대표 서비스인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미리 체험하며 5G 경험”

KT는 3월에 선보일 5G 상용 서비스 일부를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도록 대형버스에 5G 무선 네트워크 환경을 적용했다. 버스에는 5G 모바일 핫스팟(MHS, Mobile Hot Spot)이 탑재돼 광화문과 강남역 일대에 구축된 5G기지국에서 신호를 받아 와이파이(WiFi)로 변환한다.

이를 통해 5G 버스에 탑승한 승객들은 주행 중인 차량에서도 고품질의 실감형 미디어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투명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꾸며진 5G 버스에서는 5G 네트워크 기반의 기가라이브 TV 등 고품질의 실감형 미디어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기가라이브 TV는 스마트폰 등 별도의 단말이 필요 없는 무선 기반의 차세대 미디어 서비스다.

VR HMD(Head-Mounted Display)만 쓰면 스페셜포스 VR, 프로농구 VR 생중계를 운행 중인 차 안에서 즐길 수 있다. 360도 VR 영상으로 영화와 예능, 골프레슨 등을 지연 없이 볼 수 있다.

5G 시대 대표 서비스로 기대를 모으는 VR(가상현실)과 AR(증강현실)은 차세대 미디어 서비스로 시간당 가장 높은 데이터 트래픽이 발생한다.

5G는 LTE 대비 전송 속도가 최대 20배 빠른 20Gbps(기가비피에스)와 최소 10배 이상 빠른 체감속도, 최대 10분의 1 빠른 응답이 가능해 ‘초고속’, ‘초저지연’, 초연결’이라는 5G의 특징을 구현한다.

이밖에 사항은?

“8일부터 5G 버스 사전체험 신청 접수, 홈페이지에서 접수 가능”

KT는 8일부터 5G 버스 사전체험 신청 접수를 받는다. 신청은 5G 버스 사이트(www.kt5Gbus.com)에서 할 수 있다.

박현진 KT 5G사업본부장 상무는 “5G시대 모빌리티는 5G 네트워크로 둘러싸여 많은 양의 정보를 안정적으로 실시간 주고받을 수 있다”며 “KT는 모빌리티 환경을 비롯한 일상생활에서 고객에게 색다른 경험과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차원이 다른 5G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T는 지난 12월 5G 상용 전파송출과 함께 잠실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 전망대에서 5G 1호 가입자 ‘로타’의 탄생을 알렸다.

이달에는 바리스타 로봇 ‘비트’(B;eat)에 5G망을 적용해 세계 최초로 5G 바리스타 로봇을 상용화했다. 이번 5G MHS 가입자는 KT 기가라이브 TV 사업파트너인 ‘브로틴’으로 양사는 향후 5G VR 콘텐츠와 서비스를 공동 개발할 계획이다.

이수형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y
PREV NEXT
여백
ICT
PREV NEXT
여백
Block Chain
PREV NEXT
여백
News Chain
PREV NEXT
여백
On Air
PREV NEXT
여백
Ent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