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경제 ICT•Block Chain
카카오, 번역 서비스 기능 높였다 … ‘19개 언어’ 지원

카카오가 인공지능(AI) 기반 번역 서비스인 ‘카카오 i 번역’ 개편에 나선다고 22일 밝혔습니다.

우선 번역 가능 언어를 19개 언어로 확장했습니다. 기존에는 한국어를 기반으로 중국어, 영어, 일본어, 인도네시아어, 베트남어 등 총 6개 국가 언어 번역을 지원했습니다.

기존 6개 언어에 포르투갈어, 아랍어, 러시아어, 태국어, 이탈리아어, 뱅골어, 말레이시아어, 힌디어, 네덜란드어, 독일어, 터키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등 13개 언어를 추가하면서 총 19개 언어 번역이 가능해졌습니다.

또한 문체 설정을 비롯해 단어 단위 하이라이팅(형광펜 표시), 어학사전 연동 등 다양한 학습 보조 기능을 추가해 사용자 편의성과 학습 효과를 높였습니다. 문체 설정은 외국어에서 한국어로 번역할 때 번역 결과물에 예사말과 높임말로 문체를 설정할 수 있는 기능을 말합니다.

카카오는 카카오i 번역에 한국어의 예삿말-높임말이 학습되면서 모든 언어의 번역 결과물에 문체를 설정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카카오i 번역 창 하단에서 예사말과 높임말 버튼을 눌러 설정하면 됩니다.

하이라이팅 기능은 번역 검색 결과 노출 시 단어 단위로 제공합니다. 예컨대 ‘I like an apple’이라는 영어 문장을 ‘나는 사과를 좋아한다’고 한국어로 번역하면 ‘apple’과 ‘사과’에 하이라이팅이 적용돼 단어 매칭을 할 수 있습니다.

포털사이트 다음의 어학사전과 연동하면서 학습 효율도 높여주고 있습니다. 번역 결과에 특정 단어를 더블 클릭하거나 드래그 할 경우 단어의 정의와 관련 예문을 함께 보여줍니다. 하단의 단어를 바로 클릭하거나 단어 옆에 함께 표기되는 화살표 모양의 버튼을 클릭하면 다음 사전 페이지로 이동해 관련어, 문법 등 추가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편 카카오는 지난 2017년 9월부터 카카오 i의 번역 엔진을 적용한 기계 번역 서비스 ‘카카오 i 번역’(Beta)을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다음 검색창에 번역, 카카오 i 번역, 번역기 등을 검색하거나 카카오톡에서 카카오i 번역 플러스친구를 추가해 이용할 수 있습니다.

카카오 관계자는 “앞으로도 번역 가능한 언어를 지속적으로 늘려가고 번역 서비스 품질 강화와 다양한 기능 추가에도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수형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피플경제 - 사람이 경제다
PREV NEXT
여백
청국정- 청와대•국회•정부
PREV NEXT
여백
세상사 - 무슨일이!
PREV NEXT
여백
여기는 - 전국네트워크
PREV NEXT
여백
컬쳐TV- 건강과문화
PREV NEXT
여백
Ent - 스타팅
PREV NEXT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