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n Air
[브리핑씨] "해리포터를 AR로 만난다" … SK텔레콤-나이언틱 첫작 선보여

SK텔레콤이 글로벌 AR(증강현실) 선두 기업인 ‘나이언틱’(Niantic)과 지난 2월 5G AR 대중화를 위한 협력 체결 후 첫 번째 작품을 선보였습니다. SK텔레콤은 나이언틱과 협력 첫 단계로 AR 게임 ‘해리포터: 마법사 연합’ 공동 마케팅을 시행한다고 30일 밝혔습니다.

해리포터 : 마법사연합은 세계적인 베스트셀러이자 인기 영화인 해리포터를 배경으로 한 위치기반 모바일 AR게임입니다. 해당 게임은 나이언틱, WB게임즈, 포트키 게임즈가 공동 개발한 게임으로 지난 28일 한국에 출시됐습니다.

해당 게임은 이용자 위치에 따라 다양한 게임 콘텐츠를 제공합니다. 이용자는 비밀 태스크 포스팀 일원이 돼 스마트폰을 들고 걸어 다니면서 임무를 수행하게 됩니다. 주변 위치에 따라 화면 속에 나타나는 다양한 발견물을 마법을 사용해 마법세계로 돌려보내는 임무입니다.

전국 4000여 곳 SK텔레콤 대리점은 게임 속 AR 공간에서 마법 주문 에너지를 채우거나 다른 플레이어와 협동 플레이를 할 수 있는 ‘여관’, ‘요새’와 같은 스테이지가 됩니다. SK텔레콤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에게는 아이템이나 추가 미션 등 특별한 게임 혜택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SK텔레콤은 나이언틱과 함께 자사 고객에게 내년 6월말까지 해리포터 : 마법사연합 이용 중 발생하는 데이터를 무료로 제공합니다.합니다. 양사는 이전 ‘포켓몬 GO’ 서비스 때도 데이터 무료 제공을 시행한 바 있습니다. 연간 200TB 이상의 데이터를 제공하며 고객 통신비 부담을 줄이는 등 호평을 받은 바 있어 이번에도 좋은 반응을 얻을 것이란 기대입니다.

아울러 SK 텔레콤은 내달 해리포터 주요 팬 층인 20대 고객들을 대상으로 ‘5G로 떠나는 0순위 여행’ 일환으로 고객 10명을 선발해 부산에서 해당 게임 대결을 펼치는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여름 방학 기간에 맞춰 새로운 프로모션도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번 협력을 시작으로 SK텔레콤과 나이언틱은 5G 모바일 엣지 컴퓨팅) 기반 실시간 초저지연 멀티플레이 서비스와 지역 기반 AR 플랫폼 구축 등 공동 R&D 및 서비스 출시를 추진할 계획입니다.

[진행 = 최서원 아나운서]

권오성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Story
PREV NEXT
여백
ICT
PREV NEXT
    여백
    Block Chain
    PREV NEXT
      여백
      News Chain
      PREV NEXT
      여백
      On Air
      PREV NEXT
      여백
      Photo
      PREV NEX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