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lock Chain
트럼프, “암호화폐? 달러가 최고” … 리브라 공격 나섰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1일(현지시간) 암호화폐에 대한 격한 분노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평소 암호화폐에 대한 정중동 행보를 보였지만 그의 최측근 다수가 암호화폐 지지론자인 점을 감안하면 이번 발언은 다소 의외라는 분석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나는 비트코인을 포함한 암호화폐를 지지하지 않는다”며 “비트코인은 화폐가 아니고 규제 없는 암호화폐는 마약거래와 불법적인 활동을 촉진한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리브라는 위상이나 신뢰성이 거의 없을 것”이라며 “페이스북이 다른 기업들의 은행이 되길 바란다면 (기존 은행처럼)설립 허가를 받고 규제 대상이 돼야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달러화에 대한 강한 자부심도 보였습니다. 자신이 대통령에 당선된 후 달러화의 가치가 견고해졌다는 홍보용 멘트로 풀이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은 단 하나의 진짜 통화를 갖고 있으며 그 통화는 신뢰할 수 있고 어느 때보다 강력하다”며 “단연코 세계 어느 곳에서 가장 지배적인 통화로 항상 그 위치를 견고히 위치할 그것은 바로 미국 달러!”라며 트위터를 끝맺었습니다.

트위터 발언이 전해진 후 미국 언론은 의견이 분분합니다. 전날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이 페이스북 리브라에 대한 범죄 악용 위험성을 거론한 것에 지원 사격이 아니냔 해석입니다. 로이터통신은 트럼프 대통령의 트위터 발언에 백악관, FED, 재무부, 페이스북 모두 논평을 요청했지만 한 곳도 응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자료원=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페이스북 리브라를 공격하자는 의도가 아니겠냔 의견도 나옵니다. 실제 트럼프 대통령은 페이스북과 좋지 않은 기억을 가지고 있습니다. 지난 2016년 미국 대선 당시 트럼프 후보의 정치 컨설팅을 맡았던 케임브리지 애널리티카(CA)가 페이스북을 통해 8700만 명의 정치 성향 정보를 획득, 이를 선거에 부정하게 이용했다는 폭로전이 터졌습니다.

또한 대선 승리를 위해 러시아 정부에 협조를 구했다는 러시아 스캔들 의혹도 페이스북이 일부 빌미를 줬을 것이란 추측이 언론 보도를 통해 나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페이스북은 거들떠보지 않고 트위터만 집중 이용하는 것도 그의 감정을 확인할 수 있는 장면입니다.

이러한 배경을 감안할 때 실질적으로 암호화폐 산업 자체 부정이기보다 리브라 공격을 위한 도구로 암호화폐를 언급했을 가능성이 높다는 해석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속한 공화당은 암호화폐 지지론자들이 대세를 이루고 있습니다.

여기에 트럼프 대통령은 블록체인 산업 육성을 언급했고 그가 백악관에 중용한 측근들 중 암호화폐 지지론자가 다수 포함되기까지 했습니다. 공격 대상을 더욱 명확히 하고자 이슈를 끌고 들어가는 특유의 ‘갈라치기’ 전법이 발동했다는 말도 나옵니다.

이날 암호화폐 업계 주요 인사들은 트럼프 대통령의 메시지에 박수를 쳤습니다. 암호화폐 전문가이자 미국 경제방송채널 CNBC의 ‘크립토트레이더쇼’ 호스트인 란 노이너는 자신의 트위터에 “우리는 드디어 트럼프의 비트코인 발언을 접하게 됐다”며 “그들은 비트코인을 막지 못할 것이며 페이스북은 문제가 있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다시 말하면 페이스북을 막는 힘은 점점 더 커지고 있고 비트코인의 가치는 점점 더 높아지고 있는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강희영 기자  pree@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p Story
PREV NEXT
여백
ICT
PREV NEXT
여백
Block Chain
PREV NEXT
여백
News Chain
PREV NEXT
여백
On Air
PREV NEXT
여백
Ent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