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전국체전’ 설하윤-재하, ‘서글픈 사이’ 결성
상태바
‘트롯 전국체전’ 설하윤-재하, ‘서글픈 사이’ 결성
  • 정종훈 기자
  • 승인 2021.01.24 09: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BC뉴스] 지난 23일 방송된 KBS2 ‘트롯 전국체전’에서 설하윤과 재하가 폭발적인 시너지를 발휘했다.     

이날 4라운드 지역 대통합 듀엣 미션을 시작한 ‘트롯 전국체전’에서 글로벌 재하는 충청 김산하의 듀엣 제안을 거절, “처음부터 하윤 누나랑 하고 싶었다”며 서울 설하윤과 ‘서글픈 사이’를 결성했다.     

연습 때부터 남다른 연상연하 커플 케미를 자랑하며 시청자의 설렘 지수를 높인 서글픈 사이는 백설희의 ‘봄날은 간다’ 무대를 통해 안정적인 보컬과 고음처리로 소름을 유발하는가 하면, 보는 이의 가슴을 먹먹하게 하는 애절함까지 더해 8개 지역의 대표 감독과 코치진, 응원단장의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충청 감독 조항조는 서글픈 사이의 무대에 “두 분을 붙여 놓으니 ‘봄날은 간다’가 이렇게 변하네요. 정말 훌륭한 가창력과 좋은 감정을 받아서 너무 행복했다”고 극찬을 남기며, 두 사람의 특별한 시너지를 인정하기도 했다.

서글픈 사이는 1477점을 받아내며 경상 김용빈과 전라 김희가 뭉친 ‘희용희용’(1382점)을 밀어내고 1위를 쟁취, 계속해서 생존의 자리를 지킬 수 있을지 시청자의 기대를 높였다.

그러나 이어진 레전드 무대들의 연속에 4위로 밀려난 서글픈 사이는 투표 결과 16 대 2로 재하만이 준결승에 진출하게 됐으며, 설하윤은 재하에게 진심 어린 축하를 전하며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CBC뉴스ㅣCBCNEWS 정종훈 기자 press@cbci.co.kr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임영웅·송가인·홍지윤도 울고갈 강아지 열창
캣우먼 변신&해체 '가즈아' … 그렇게 변신하시면..
'총돌리기의 정석' … 멋지다는 말로 다 표현 못해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