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브라질 카니발 행사 볼 수 없을수도" … 이유는?
상태바
"올해 브라질 카니발 행사 볼 수 없을수도" … 이유는?
  • 권오성 기자
  • 승인 2021.01.28 17: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BC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신임 시장은 현지시간 21일 카니발 행사를 개최하는 것이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트위터를 통해 "다음 달로 예정된 이 세계적으로 유명한 행사가 이 도시에 가져다 주는 경제적, 문화적 혜택을 알고 있지만 올해 열릴 수는 없을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It will not be possible to host carnival celebrations in July, Rio de Janeiro's new mayor said on Thursday (January 21), as Brazil's second wave of coronavirus infections gathers steam with vaccine supplies still scare in Latin America's biggest country.

Eduardo Paes tweeted that he was aware of the economic and cultural benefits that the world-famous party, originally scheduled for next month, brings to the city. But he said there was no way it could be held even in the middle of the year.

"It makes no sense to me to think at this point that we will be able to hold carnival in July," he said in Twitter thread with photos of himself enjoying previous celebrations. "I would like to inform you that we will not have carnival in the middle of the year in 2021."

The latest delay to this year's celebrations is not a surprise. Brazil is reeling from a brutal second wave in a pandemic that has claimed more than 200,000 lives, the second highest total in the world after the United States.

Meanwhile, the government is under growing pressure over the slow pace of its vaccine rollout.

In September, Rio's samba schools decided to push back celebrations. Liesa, the independent samba league, did not give a new date for the festival, saying it would depend on a vaccine.

Brazil's top 13 samba schools normally parade through the Sambadrome before up to 90,000 local residents, tourists and VIPs celebrating Carnival, with the date changing annually as the festival precedes the Roman Catholic period of Lent.

[영상=로이터ㅣCBC뉴스]

 

CBC뉴스ㅣCBCNEWS 권오성 기자 press@cbci.co.kr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입원한 주인을 1주일간 기다린 강아지 '감동적 재회'
파자마 바람 눈치우기, 화염방사기로 한방에 끝!!
'총돌리기의 정석' … 멋지다는 말로 다 표현 못해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