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가부, 아이돌봄서비스 특례적용 기간 늘린다
상태바
여가부, 아이돌봄서비스 특례적용 기간 늘린다
  • 권오성 기자
  • 승인 2020.04.03 12: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본 기사와 무관
자료사진=본 기사와 무관

[CBC뉴스] 여성가족부는 코로나19로 인한 아이돌봄서비스 이용요금의 정부 지원 비율 확대 등 특례적용 기간을 계속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여가부는 3월 2일부터 4월 3일까지 아이돌봄서비스 이용 가정의 양육부담을 줄이기 위해 이용요금 추가 지원 등을 적용하고 있으며, 이번 어린이집과 유치원 등의 개학 혹은 개원 연기에 맞춰 서비스지원 확대 기간을 추가 연장하는 것이다.

이번 서비스 기간 연장은 6일부터 별도로 공지할 때까지 지속될 예정이며, 그 외 코로나19로 인해 한시적으로 운영 중인 서비스 개선 절차들도 계속 시행할 예정이다.

아이돌봄서비스는 시설에서의 긴급보육, 돌봄교실 등을 이용하지 못하는 맞벌이 등 양육공백이 발생한 가정에 지원되고 있으며, 코로나19 위기경보 격상 후 수요가 한때 감소했으나, 정부 지원 확대 이후 그 이용률이 증가하는 추세다.

특히 코로나19 위기가 지속되고 있는 점을 고려해 지차체 등과 협조해 아이돌보미에게 개인 보건용품을 지원하고,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하도록 하는 등 방역 관리를 위해 더욱 노력할 예정이다.

또한, 공동육아나눔터는 일시적으로 긴급 돌봄 시설로 전환해 긴급하게 돌봄이 필요한 유아와 초등학생 등 만 2세부터 12세 이하 자녀가 있는 가정에 무상으로 돌봄을 제공하고 있다.

긴급 돌봄을 실시하는 공동육아나눔터는 전국 68개로 마스크, 체온계, 손소독제 등 방역 물품을 갖추는 한편, 아동들이 가까이 접촉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개소당 10인 이내의 소규모 인원으로 돌봄 등을 계속 실시한다.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긴급돌봄 운영 시간도 별도로 공지할 때까지 계속 유지하고, 돌봄 공백으로 인해 불안정해질 수 있는 청소년들의 생활 관리를 위해 돌봄지원과 급식 제공, 온라인 학습지도 등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온라인 학습지도를 통해 청소년 생활 지원 및 EBS 활용 주요교과목 학습지원, 커리어넷을 활용한 진로·창의융합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고 있다.

향후 여가부는 어린이집과 유치원 개원 시점, 서비스 이용률 추이 등을 살펴 긴급돌봄서비스 개선사항, 지원 기간 연장 여부 등을 신축적으로 적용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천국의 체험' … '단언컨대 최고의 설경'
하늘에서 강철비가!...'무자비한 화력'
로봇 댄싱배틀 … '춤신'의 경지
환상적인 새해맞이 드론쇼 '2021 가즈아!'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불꽃놀이
파자마 바람 눈치우기, 화염방사기로 한방에 끝!!
물 뿌리는 즉시 열음동굴…영하 몇 도 길래
신선계가 바로 이곳 , 사해팔황이 눈아래에
귀여운 강아지의 축구장 난입…축구화 물고 신났네
'실패한 모험' 다카르 '죽음의 랠리'
트럭으로 펼치는 환상적인 웨이크보드 묘기
깊이 실화냐? 세계에서 가장 깊은 다이빙풀
징기스칸의 힘이 느껴지는 설원의 풍경,,,감동
너무 빠른 세리머니…끝날때까지 끝난게 아니야!!
천조국 미국 대통령의 위엄
아기 코뿔소 특식에 신이 났어요
차원이 다른 휴가, 메시 자가용 비행기 타고집으로
홍수로 섬에 갇힌 희귀 품종 기린 구출작전
바닷속 아기상어? 아니 산타!! 뚜루루 뚜루♩♪
바이크 환상 묘기,지상 최대 '짜릿함'
세계에서 가장 작은 원숭이 '마모셋' 깜찍이 깡패
귀염 뽀짝 아기 동물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