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플랫폼 기업 횡포 해결방안 제시” … 배달의 명수 상표 사용 동의 받아
상태바
이재명, “플랫폼 기업 횡포 해결방안 제시” … 배달의 명수 상표 사용 동의 받아
  • 심우일 기자
  • 승인 2020.04.06 12: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재명 SNS 캡처
사진=이재명 SNS 캡처

[CBC뉴스] 이재명 경기도 지사가 '플랫폼기업 횡포 해결방안 고민할 때'라는 글을 올려 눈길을 끌고 있다. 

이 지사는 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배달의 민족에 대해서 입장을 피력했다. 

이 지사는 플랫폼 경제의 장점에 대해서 지적하며 독점적 지위를 구축하기 쉽고 이를 이용한 이윤추구도 쉬운 구조라고 지적했다. 

이 지사는 "규모의 경제는 한계비용 때문에 무제한일 수 없는데, 기술혁명으로 디지털경제는 한계비용이 제로에 수렴하여 규모의 경제가 수요가 있는 한 무제한일 수 있게 되었습니다. 대표적인 것이 플랫폼경제인데, 일단 대규모 플랫폼이 완성되면 이용자 증가에 따라 수익은 비례하여 늘지만 비용은 거의 늘지 않습니다. 독점적 지위 구축이 용이하고, 이를 이용한 과도한 이윤추구도 쉬운 구조입니다"라면서 규모의 경제 적 측면에서 플랫폼 경제를 설명한 것이다. 

규모의 경제란 산출량이 두 배로 증가할 때 생산비용이 증가하는 경우를 이른다. 산출량이 두 배로 증가할 때 생산 비용이 두 배 이상하는 증가하는 경우를 규모의 비경제라고 한다고 한다. 

규모의 경제가 발생할 수 있는 이유는 원자재의 대규모 구입에 따른 비용 감소, 필요한 자금을 낮은 금리로 용이하게 융통할 수 있는 여건, 그리고 규모에 대한 수확증가에 기인한다는 것이다.

이 지사는 "모두가 어려운 시기, 특히 자영업자들의 고통이 극심한 이때 배달의 민족 등 배달앱 업체들이 독점적 지위를 이용하여 일방적 이용료 인상으로 과도한 이윤을 추구하며, 자영업자들을 나락으로 내 몰고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정부의 기능은 합리적이고 공정한 경쟁질서를 유지하는 것이고, 공정한 시장경제질서를 어지럽히는 독점과 힘의 횡포를 억제하는 것은 의무입니다. 공정거래위원회만이 아니라 지방정부를 포함한 모든 정부기관의 책무입니다"라고 전했다. 

이 지사는 대책으로 "배달앱은 기술혁신 아닌 단순 플랫폼에 불과하니 군산에서 시행중인 ‘배달의 명수’처럼 공공앱을 만들고, 이를 협동조합 등 사회적기업에 맡겨 운영해 민간기업들이 경쟁의 효능을 잃지 않게 하고, 배달기사(라이더)를 조직화하고 보험 등 안전망을 지원하여 주문 배달 영역의 공공성, 취업 안정성, 소상공인 보호를 동시에 도모해 달라는 것이었습니다"라고 시민들의 아이디어들을 제시했다. 

이 지사는 "그 외에 방역할 시간에 왜 이런 문제에 관심 가지느냐거나 공산주의자냐는 등의 지적도 있었지만, 경기도지사가 한번에 하나밖에 못하는 바보도 아니고 이 정도 멀티플레이는 얼마든지 가능하며, 미국에서는 독과점기업 해체명령까지 하고 있으니 공산주의라는 주장은 논박할 가치도 없습니다"라면서 공산주의라는 입장에 대해서 정면으로 반박했다. 

또 "공공앱 개발에 나설 경우에 대비하여 강임준 군산시장님과 통화하여 ‘배달의 명수’ 상표 공동사용을 동의받았고, 우리나라 대표적 전문가인 이용우 전 대표님에게 관련 전문가 추천과 도움을 받기로 하였습니다"라고 밝히면서 공공앱 개발이 구체적으로 진척되고 있음을 밝혔다. 

공공앱은 배달시장에서 큰 반향을 일으킬 것 같다.이는 특정기업에 국한된 문제가 아닐 듯 하다. 케이스바이케이스로 독과점이나 가격이 폭등할 때 공적 영역이 뛰어들어 개입할 수 있다는 여지를 남긴 사례이기 때문이다.  

한편 배달의민족은 “오픈서비스의 수수료 5.8%가 전세계 최저 수준이라며 합리적인 요금 체계”라고 주장하고 있다.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천국의 체험' … '단언컨대 최고의 설경'
하늘에서 강철비가!...'무자비한 화력'
로봇 댄싱배틀 … '춤신'의 경지
환상적인 새해맞이 드론쇼 '2021 가즈아!'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불꽃놀이
파자마 바람 눈치우기, 화염방사기로 한방에 끝!!
물 뿌리는 즉시 열음동굴…영하 몇 도 길래
신선계가 바로 이곳 , 사해팔황이 눈아래에
귀여운 강아지의 축구장 난입…축구화 물고 신났네
'실패한 모험' 다카르 '죽음의 랠리'
트럭으로 펼치는 환상적인 웨이크보드 묘기
깊이 실화냐? 세계에서 가장 깊은 다이빙풀
징기스칸의 힘이 느껴지는 설원의 풍경,,,감동
너무 빠른 세리머니…끝날때까지 끝난게 아니야!!
천조국 미국 대통령의 위엄
아기 코뿔소 특식에 신이 났어요
차원이 다른 휴가, 메시 자가용 비행기 타고집으로
홍수로 섬에 갇힌 희귀 품종 기린 구출작전
바닷속 아기상어? 아니 산타!! 뚜루루 뚜루♩♪
바이크 환상 묘기,지상 최대 '짜릿함'
세계에서 가장 작은 원숭이 '마모셋' 깜찍이 깡패
귀염 뽀짝 아기 동물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