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올 인덕션' 비스포크 색상 '첫선'
상태바
삼성전자, '올 인덕션' 비스포크 색상 '첫선'
  • 권오성 기자
  • 승인 2020.06.23 08: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CBC뉴스] 삼성전자가 22일 전기레인지 '올 인덕션' 신제품을 출시했다.

삼성전자의 이번 신제품은 상판과 조작부에 서로 다른 색상·재질이 적용된 듀얼 글라스 디자인과 비스포크 색상을 적용해 세련된 느낌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상판은 화이트 색상의 세라믹 글라스가 적용돼 밝은 색상의 싱크대에도 어울리며, 조작부에는 상판과 조합해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해주는 클린 화이트, 클린 그레이, 클린 핑크의 3가지 색상을 도입했다.

삼성전자는 "4면 테두리에 메탈 프레임을 적용해 충격으로 인한 측면 깨짐을 방지하고, 각 화구를 직관적으로 조작 가능한 개별 슬라이드 방식의 패널, 화이트 색상의 심플한 LED 디스플레이로 한층 고급스럽고 세련된 디자인을 구현했다"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비스포크 냉장고와 식기세척기의 다채로운 색상을 직화 오븐, 전자레인지에 이어 올 인덕션에까지 도입함으로써 소비자의 취향과 주방 인테리어에 맞는 맞춤형 주방가전 풀 라인업을 완성했다.

이번 신제품은 3개 화구에 모두 고화력 부스터를 적용해 많은 양의 음식도 빨리 가열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가장 큰 화구의 경우 부스터 기능 사용 시 출력이 최대 3000W에 이른다.

한편 스마트싱스(SmartThings) 앱과 연동해 제품 동작 상태와 사용 이력을 모니터링할 수 있는 기능, 상판에 남아 있는 열을 직관적으로 표시해주는 '잔열 표시' 기능, 조리 도중 급한 일이 생겼을 때 모든 화구 작동을 일시 정지하는 기능 등 삼성 올 인덕션만의 차별화된 기능들은 그대로 적용됐다.

삼성 올 인덕션은 빌트인 타입과 프리스탠딩 타입으로 출시돼 주방 환경에 맞게 설치 가능하며, 코드 식으로 별도의 전기 공사 없이 플러그만 꽂아 사용할 수 있어 설치와 이동이 용이하다는 것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올 인덕션 신제품의 핵심 부품인 상판과 메탈 프레임은 3년, IH코일은 10년 무상보증한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제껏 세상에 없던 새로운 개념, 댓영상으로 만드는 세상
'공공장소 마스크 의무착용' 법제화, 당신의 생각은?
K -트롯, 전 세계에서 통할까?
카페 등 일회용품 한시적 허용에 대한 의견은?
부동산 정책, 투기 심리 잡을까?
'민식이법',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적당하다 VS 비싸다' ...배달료 책정 금액에 대한 의견은?
‘인천공항 정규직화’ 반대 … ‘역차별’ 주장
진단키트 제품명 ‘독도’ 찬성 VS 반대, 여러분의 의견은?
n번방 사건, 텔레그램 악용 … ‘메신저 책임론’ 대두
유승준 국내 연예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