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술에 취해 잠 든 처제 성폭행한 30대 징역 4년

술에 만취해 잠이 든 처제를 성폭행한 인면수심의 3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제12형사부(재판장 김연화)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친족관계에 의한 준강간) 혐의로 기소된 천모(30)씨에게 징역 4년과 80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를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천씨는 올해 7월 경남 양산시 자신의 집에서 술에 취해 잠이 든 처제 A씨를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잠이 들어 항거불능인 상태인 피해자를 간음해 죄질이 매우 나쁘다"며 "피해자뿐만 아니라 피고인의 처를 포함한 주변 가족들 모두 엄청난 충격을 받았을 것으로 보이는 점, 피해자와 합의하지 못한 점 등을 감안해 엄벌에 처한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CBC뉴스 HOT기사】 

ㆍ박지만 폭탄발언, 혼령 '접신설' 뒷받침하나
ㆍ세월호 다음날, 하나씩 맞춰지는 고리… 
ㆍ정유라 친구증언, 줄줄이 이어지는 '쇼크담'
ㆍ최순득 연예인, 이름만 대면 다 알아…
ㆍ태반주사, 박근혜 '젊음의 비밀'은?
ㆍ윤전추 행정관, '꿀벅지' 노하우 
ㆍ고영태 장시호, '스킨십' 나눈 절친 사이?
ㆍ비현실적인 비쥬얼...'아찔'

최귀정 기자  press@cbci.co.kr

<저작권자 © C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CBC TV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