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삼성의료원 산하 전담치료병상 확대 운영 … 삼성서울병원 20개, 강북삼성병원 7개
상태바
삼성 삼성의료원 산하 전담치료병상 확대 운영 … 삼성서울병원 20개, 강북삼성병원 7개
  • 권오성 기자
  • 승인 2020.12.23 12: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CBC뉴스] 삼성이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확보를 위해 삼성의료원 산하 상급종합병원들의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을 확대해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확보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삼성이 삼성의료원 산하 상급종합병원들의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을 확대해 운영하기로 했다. 

22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는 869명이 늘어나 51460명이다. 24일부터 전국 식당 5인이상·파티룸·스키장이 금지된다. 호텔 등 숙박시설, 객실은 50% 이내로 예약이 제한된다.

백화점 등 시식·견본품도 금지되는 등 연말연시 특별방역대책을 발표했다. 이틀째 1천명 이하를 유지하지만 사실 아슬아슬하다. 다시 1천명대를 넘어서는 것을 배제할 수 없는 국면이다. 

삼성서울병원은 현재 운영 중인 8개 병상에  12개 병상을 추가, 모두 20개의 병상을 운영하여 시급한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에 최우선으로 대응키로 했다. 상급종합병원은 병상수의 1%를 중환자 전담병상으로 지정하는데,  총 병상수가 1,985개인 삼성서울병원은 20개 병상이 필요하다.

현재 삼성서울병원의 총 음압병상은 17개로, 추가 3개 병상 운영을 위한 이동형 음압기 설치 공사를 12월 26일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강북삼성병원은 기존 4개 병상에 3개 병상을 추가하여 7개 병상으로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음압병실은 기압차를 이용하여 공기가 항상 병실 안쪽으로만 유입되도록 설계된 특수병실로,  호흡기 매개 감영병 환자를 치료할 때 사용된다. 

삼성서울병원 관계자는 "한정된 의료진과 한정된 병상으로 새롭게 입원하는코로나19 중증환자를 집중 치료하면서 일반 중환자 치료에도 차질이 없도록 해야 하는 만큼  어려움이 크지만 가용한 모든 역량을 쏟아 난관을 극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서울병원 및 강북삼성병원은 중환자 의료인력 재배치와 효율적인 운용 등의 계획을 세워 입원 일반 중환자 및 응급 치료, 중증환자 수술 등에 문제가 없도록 대응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앞서 삼성은 지난 3월 대구?경북 지역에서코로나 확진자가 급증했을 때 병상 부족으로 인해 병원이 아닌 자가에 격리되어 있는 코로나19 경증환자들을 위해 삼성인력개발원 영덕연수원을 제공했고, 의료진도 파견했다. 

상급 종합병원들은 중증환자 치료에 집중하고,경증환자들은 증상이 발전하더라도 의료진의 신속한 치료를 받을 수 있어   코로나19로 인한 피해를 줄이기 위한 자발적인 조치였다.

8월에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한 수도권 지역의 병상 부족 문제 해소를 위해 삼성화재 글로벌캠퍼스와 삼성물산국제경영연구소 등 사내 연수원 두 곳을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하기도 했었다.

 

CBC뉴스ㅣCBCNEWS 권오성 기자 press@cbci.co.kr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천국의 체험' … '단언컨대 최고의 설경'
하늘에서 강철비가!...'무자비한 화력'
로봇 댄싱배틀 … '춤신'의 경지
환상적인 새해맞이 드론쇼 '2021 가즈아!'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불꽃놀이
파자마 바람 눈치우기, 화염방사기로 한방에 끝!!
물 뿌리는 즉시 열음동굴…영하 몇 도 길래
신선계가 바로 이곳 , 사해팔황이 눈아래에
귀여운 강아지의 축구장 난입…축구화 물고 신났네
'실패한 모험' 다카르 '죽음의 랠리'
트럭으로 펼치는 환상적인 웨이크보드 묘기
깊이 실화냐? 세계에서 가장 깊은 다이빙풀
징기스칸의 힘이 느껴지는 설원의 풍경,,,감동
너무 빠른 세리머니…끝날때까지 끝난게 아니야!!
천조국 미국 대통령의 위엄
아기 코뿔소 특식에 신이 났어요
차원이 다른 휴가, 메시 자가용 비행기 타고집으로
홍수로 섬에 갇힌 희귀 품종 기린 구출작전
바닷속 아기상어? 아니 산타!! 뚜루루 뚜루♩♪
바이크 환상 묘기,지상 최대 '짜릿함'
세계에서 가장 작은 원숭이 '마모셋' 깜찍이 깡패
귀염 뽀짝 아기 동물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