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3-03 02:09 (일)
  • 서울
    Y
    7℃
    미세먼지 나쁨
  • 경기
    H
    9℃
    미세먼지 나쁨
  • 인천
    H
    7℃
    미세먼지 나쁨
  • 광주
    H
    11℃
    미세먼지 보통
  • 대전
    R
    9℃
    미세먼지 보통
  • 대구
    R
    12℃
    미세먼지 보통
  • 울산
    H
    10℃
    미세먼지 보통
  • 부산
    Y
    10℃
    미세먼지 보통
  • 강원
    Y
    8℃
    미세먼지 보통
  • 충북
    Y
    11℃
    미세먼지 보통
  • 충남
    R
    9℃
    미세먼지 나쁨
  • 전북
    B
    10℃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11℃
    미세먼지 보통
  • 경북
    Y
    11℃
    미세먼지 보통
  • 경남
    R
    11℃
    미세먼지 보통
  • 제주
    Y
    11℃
    미세먼지 보통
  • 세종
    Y
    11℃
    미세먼지 보통
단박제보
단박제보
제목 작성자 날짜 결과
증권비밀  비밀 목욕 &# Josephfuh 2024-03-02 03:13
지자체 주민의 민원처리를 중구청은 모르쇠로 일관 고태혁단박접수 2024-03-01 08:00
기타비밀  비밀 등록된 상표를 16년간 사용했는데도 상표권을 무효라고 합니다. 조문자단박접수 2024-02-16 23:55
기타비밀  비밀 억울하게 전과가 생기게될판 ㄱㅎㄱ게시완료 2024-02-12 17:48
전체 골프장클럽하우스현관비리 차영호추가자료요청 2024-02-02 15:48
자동차 제조사가 고객의 차를 부수고 또 부수고 이제는 사기행각까지? 이정환추가자료요청 2024-02-01 01:04
기타비밀  비밀 캐나다 밴쿠버에서 한인 업주에게 갑질과 횡포를 당했습니다. 손정환게시완료 2024-01-29 14:47
기타 경기도 시흥시 오이도 선사유적공원 앞 도로 대형화물차 버스 밤샘주차장화 남 정식게시완료 2024-01-28 14:15
기타 레오나르디카프리오에게 사기를당했어요 전수연게시완료 2024-01-28 02:30
기타비밀  비밀 닭을시키면 대마초늘주는집 우쿵쿵추가자료요청 2024-01-26 15:56
전체 갑질폭로 서아영추가자료요청 2024-01-20 02:20
기타 SSI Korea, “인공지능 시대, 개인의 디지털 신원을 보호하라”는 주제로 분산 신원의 기초 개념과 구현 교육 실시 SSI KOREA게시완료 2024-01-16 09:43
유통 쿠팡맨이 택배를 훔쳐갔습니다 남서영처리방법안내(메일) 2024-01-11 21:07
정부&공공기관 가정법원은 법령위반, 형사법원은 절차위반, 대법원은 헌법을 무시하고 하급법원 감싸기 이정환게시완료 2024-01-10 04:15
기타비밀  비밀 배우의 비밀연애를 제보합니다. 홍길동처리불가 2024-01-09 14:43
기타 경찰의 직무유기에 대하여 제보합니다. 박준영게시완료 2024-01-07 13:02
전체비밀  비밀 네이버 리뷰어뷰징 신고합니다. 이다행처리방법안내(메일) 2024-01-06 14:36
기타비밀  비밀 국가보훈부 김지우게시완료 2024-01-04 08:23
기타 입주민 갑질로 인한 택배 대란 안용호게시완료 2024-01-03 16:50
기타비밀  비밀 안녕하세요. 저는 무용학원에서 아동학대를 당한 아이를 키우는 학부모입니다. 익명게시완료 2023-12-27 15:30
icon 제보하기
[기자수첩] 체인징 파트너는 ‘운명(?)’...변화가 너무 빠른 ‘코인 생태계’
상태바
[기자수첩] 체인징 파트너는 ‘운명(?)’...변화가 너무 빠른 ‘코인 생태계’
  • 권오성 기자
  • 승인 2023.02.17 09: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상자산 자료사진=본 기사와 무관. [단박에 - CBC뉴스 | CBCNEWS]
기상자산 자료사진=본 기사와 무관. [단박에 - CBC뉴스 | CBCNEWS]

[CBC뉴스] “세상에 변하지 않는 것은 없다”는 것이 ‘절실히’ 실감나는 요즘이다. 수년전에 비해서도 현재의 변화는 매우 빠르다. CEO들이 갖춰야할 덕목에 ‘기민한’ 변화 대처 능력을 추가해야 될 것 같다. 이제 체인징 파트너는 운명과도 같은 것인데, 그속에서 살아남는 법을 배워야 한다는 것이다.

‘코인 시장’에서 일어나는 일련의 사건들을 본다면 그 나비효과가 클듯 하다. 가장 이슈가 된 것은 '스테이킹'이다.

스테이킹을 바라보는 시각에 큰 변화가 올 조짐이 보인다. 글로벌 거래소가 스테이킹 관련 사안으로 고발 당하면서다.

스테이킹은 홀더들이 보유하고 있는 디지털 자산을 블록체인 인프라에 예치하고 그에 따른 보상을 얻는 것이다. 플랫폼은 유저들이 예치한 토큰으로 운영 및 검증에 활용하고 베네핏을 제공한다.

이런 점에서 스테이킹은 일종의 ‘코인 이자’ 개념이라고 볼 수 있다. 스테이킹은 토큰을 보유하고 있는 홀더가 일정 수준의 보상을 누림과 동시에 구성원으로서의 역할을 해낸다는 점에서 토큰 생태계 주요 시스템중 하나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게리 겐슬러 SEC(미국 증권거래 위원회) 위원장은 최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증권거래위원회는 서비스형 스테이킹 프로그램을 통한 미등록 증권 제공 및 판매에 대해 크라켄을 고발했다”며 “서비스형 스테이킹, 대출 또는 기타 수단을 통해 암호화폐 중개자는 법에서 요구하는 적절한 공개와 안전장치를 제공해야 한다”고 밝혔다.

세계 2위 거래소라고 알려진 크라켄이 스테이킹을 중단한다는 소식에 그야말로 글로벌 코인 시장이 요동쳤다. 나아가 나스닥 상장사인 코인베이스의 주가가 폭락했다는 소식도 들린다.

국내에서도 다양한 코인 거래소들이 스테이킹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때문에 SEC의 크라켄 고발 이슈를 먼나라 일로만 치부할 수는 없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당국에서 어떤 스탠스를 취할지는 알 수 없지만, 현재로서는 어떤 조치든 국내 코인 홀더들에게 거대한 돌멩이가 되어 날아갈 수 있는 상황이다.

연초 미국 금리 인상 조절론이 들려오면서 다시금 살아나는 것 같았던 코인시장이 알 수 없는 형국으로 치닫는 모양새다. 스테이킹 등 기존 블록체인 시장에 뿌리내린 시스템들이 위법사유가 될 수 있다는 점은, 그 어느 것도 안심할 수 없다는 것과 같은 말이다. 

투자자 입장에서는 단순히 금리 인상이 한 풀 꺾여 상승장이 올 것이라는 막연한 기대만으로 접근하다가 ‘큰 코 다칠 수 있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급변하는 상황속 투자자들은 풍전등화 같은 상황에 놓여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제나 저제나 마냥 손놓고 있기에는 불안한 시장흐름이다. 

특히 앞으로 닥쳐올 상황에는 ‘오감’을 기울여 ‘내 돈 지키기’에 신경써야 한다. 스테이킹에 대한 문제 말고도 또 다른 사안이 튀어나올 수도 있다. 변화의 흐름속에서 더 나은 '투자 생태계'를 고르는 것을 항상 염두에 두어야 하겠다.

▶한번에 끝 - 단박제보
▶비디오 글로 만드는 '비글톡'

권오성 기자수첩 사진.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CBC뉴스ㅣCBCNEWS 권오성 기자 kos@cbci.co.kr

관련기사

"전투기도 스마트하게"... 무인 시스템 '눈길'
F-15K 슬램이글, 공포의 비행 … '최강은 다르네'
'가장 날카로운 창' 극초음속 미사일, 신세대 무기로 급부상 이유는?
최강 전투기 F-22가 더 강력해질 수 있던 이유
F-22와 F-35를 최강의 반열에 올려준 초강점은?

'네티즌 어워즈'는 매월1일부터 말일까지 진행됩니다. 여러분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투표는 60초이내 집계 반영)

1
가을, 그리움 음반대상
6,767 득표
2,945 참여
20.8%
2
깜빡이를 키고 오세요 음반대상
5,543 득표
2,381 참여
17%
3
KINGDOM 음반대상
3,766 득표
1,798 참여
11.6%
4
La Libertà 음반대상
3,085 득표
1,303 참여
9.5%
5
이야기(Our Story) 음반대상
2,133 득표
975 참여
6.6%
6
에세이 ep.2 음반대상
2,073 득표
913 참여
6.4%
7
나를 쏘다 OST (O'PENing) 음반대상
1,418 득표
668 참여
4.4%
8
연가(戀歌) 음반대상
1,277 득표
549 참여
3.9%
9
연정 음반대상
1,103 득표
511 참여
3.4%
10
인생은 알록달록 음반대상
1,059 득표
406 참여
3.3%
11
2월의 시 음반대상
1,012 득표
328 참여
3.1%
12
who Am I 음반대상
990 득표
355 참여
3%
13
시간이 지나야만 볼 수 있는 별 음반대상
621 득표
237 참여
1.9%
14
Impasto 음반대상
413 득표
172 참여
1.3%
15
pony 음반대상
403 득표
142 참여
1.2%
16
웰컴투 삼달리 X 조용필 음반대상
296 득표
118 참여
0.9%
17
FORM 음반대상
232 득표
106 참여
0.7%
18
해무 음반대상
204 득표
78 참여
0.6%
19
BJJMUSIC ORIGINAL 음반대상
121 득표
57 참여
0.4%
20
밤양갱 음반대상
15 득표
9 참여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