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2 14:53 (수)
  • 서울
    B
    25℃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24℃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23℃
    미세먼지 보통
  • 광주
    Y
    28℃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28℃
    미세먼지 좋음
  • 대구
    Y
    30℃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23℃
    미세먼지 보통
  • 부산
    Y
    25℃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27℃
    미세먼지 좋음
  • 충북
    Y
    26℃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27℃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8℃
    미세먼지 보통
  • 전남
    Y
    26℃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30℃
    미세먼지 좋음
  • 경남
    Y
    26℃
    미세먼지 좋음
  • 제주
    H
    22℃
    미세먼지 좋음
  • 세종
    Y
    27℃
    미세먼지 좋음
단박제보
단박제보
제목 작성자 날짜 결과
유통 크리스챤디올의 갑질NEW 오영란단박접수 2024-05-22 11:36
유통 크리스챤디올의 갑질NEW 오영란단박접수 2024-05-22 11:36
정부&공공기관 강제성추행과 공무원의 공문서위조개인정보법위반 직무유기관련공무원10명내외 정하린단박접수 2024-05-19 01:17
기타비밀  비밀 sns로 유인하는 사기 범죄 김지우단박접수 2024-05-16 11:45
기타비밀  비밀 부산1등 기업 리노공업 삼촌이 조카의 인생을 무너뜨림 김병찬단박접수 2024-05-14 14:14
전체 유튜브에서 구제. 빈티지 제품을 판매하는 업체 정유일단박접수 2024-05-13 11:22
기타 건물주의 횡포 이재식단박접수 2024-05-09 22:01
전체 개구리소년 특보 김해운(프로파일러)단박접수 2024-05-06 14:09
자동차비밀  비밀 테슬라 고객의 차량두번이나 파손.중고부품으로 수리후 새부품이라고 사기행각까지 소송중 이정게시완료 2024-05-06 06:29
정부&공공기관 영장없는 통신사실 확인자료 통신3사와 수사기관이 주고받아. 이정게시완료 2024-05-06 06:14
전체 수원하이테크 현대자동차의 무책임한처사 김승현처리방법안내(메일) 2024-05-05 10:07
기타비밀  비밀 경찰이 증거를 제출 했는대도 불구하고 증거를 묵살하고 편파적인 수사를 하고 있습니다. 김나연게시완료 2024-05-03 12:56
기타 [오피스텔전세] 전세미끼매물 신고합니다 이희진게시완료 2024-05-01 15:00
기타 이사업체의 횡포(동해 참조은 익스프레스) 이사업체 고객추가자료요청 2024-04-29 16:12
유통비밀  비밀 쿠팡로켓배송을 이용했더니 택배가 길바닥에 버려진채로 발견됐습니다. 김태준처리방법안내(메일) 2024-04-26 22:26
정부&공공기관비밀  비밀 축대, 옹벽, 담장의 차이 김설아게시완료 2024-04-25 22:21
항공&여행 주한 베트남 국가 관광청, 이유진 신임 사무총장 임명 한가은게시완료 2024-04-16 11:16
통신&OTT비밀  비밀 제보합니다. 김광현추가자료요청 2024-04-12 12:28
정부&공공기관 공정위제보 1년이 지나도록 조사 미개시. 조사공무원 기피신청도 안돼. 랑봉수게시완료 2024-04-03 00:03
정부&공공기관비밀  비밀 중소기업의 국가기술표준원 상대 소송 강지수게시완료 2024-04-02 07:55
icon 제보하기
‘보수의 책사’ 윤여준 “민심 잘못 읽었다” … 통합당 패인 지적
상태바
‘보수의 책사’ 윤여준 “민심 잘못 읽었다” … 통합당 패인 지적
  • 심우일 기자
  • 승인 2020.04.22 14: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본 기사와 무관

[CBC뉴스] KBS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보수의 책사' 윤여준 전 장관이 출연했다. 

윤여준 전 장관은 21대 총선의 결과에 대해 통합당에 대한 철저한 응징이라고 밝혔다. 국민의 탄핵이라는 극단적인 심판을 받았는데 반성이나 참회가 없었다는 뉘앙스를 비쳤다. 

윤 전 장관은 "저는 훨씬 거기서 이미 저는 사람 만나 이야기 들어보면 알아요. 그거에 대해서 절대로 국민 절대다수의 찬성으로 탄핵이 이루어진 것이었는데 물론 그뒤에 등장했던 문재인 정권도 실망시킨 건 사실이지만 그러나 이 통합당이 문재인 대통령이나 민주당을 비판할 때마다 사람들이 무슨 이야기를 하느냐 하면 비판 맞는데, 통합당이 그 말할 자격이 있느냐, 항상 그렇게 이야기하더라고요"라고 지적했다. 

김경래 진행자가 " 위기의식이 없는 근거가 뭐였을까요? 잘 이해가 안 돼요. 왜냐하면 기본적인 숫자라든가."라고 묻자 그는 "그러니까 민심을 잘못 읽은 거죠. 이게 민심이라면 시대의 변화에 따라 변하는 거잖아요. 그 민심의 변화를 예민하게 따라가야 되는데 특히 탄핵을 당한 세력으로서는 더군다나 그렇잖아요. 그런데 그 민심을 따라가는 게 방법론적으로 어려운 게 하나도 아니에요. 정밀하게 조사해보면 국민이 뭘 원하는지 다 나와요. 그러면 그대로 따라가면 되는데 그런 노력을 게을리한 거죠"라고 밝혔다. 그는 민심을 파악하는데 게을리 했다는 평을 했다. 

"최근에 공천부터 시작해서 선거와 연관되는 활동들 중심으로 보면 패배를 예상할 수 있는 가장 결정적인 장면이 어떤 장면이었다고 보십니까?"라는 질문에  "특별히 어느 장면 가지고 이야기하기에는 저는 어렵다고 보는 게 아니, 예를 들면 무슨 황 대표가 실언을 했다든지 무슨 김대호 후보나 차명진 후보가 막말을 했다든지 이런 게 아마도 그런 것이 경합 지역에서는 영향을 줬을 거라고 보죠. 아주 치열하게 경합하던 지역, 수도권 같은 데는 그런 데가 좀 있었겠죠? 그런 데는 영향을 줬을 거라고 보는데, 그게 결정적인 요인이라고 생각 안 하는 거죠. 이미 대세가 기울어져 있었기 때문에. 이게 하루아침에 이루어진 게 아니고요. 아니, 한번 생각해보십시오. 이 선거 전에 있던 세 차례 선거를 내리 졌어요"라고 대세가 기울어졌다는 패인을 내세웠다. 

그는 "네 번째 졌다고요, 4연패를 한 거예요. 전례가 없어요. 그러면 왜 총선에 임하는 사람 같으면 3연패를 당했으면 그것이 3연패 당한 요인이 무엇이냐? 뼈저리게 봤어야 되는 거죠. 그러면 다 나올 것 나왔으니까 요인이 뭔지. 그러면 그걸 고쳤어야 됐는데 과연 그런 노력을 했느냐는 거죠"라며 4연패를 강조했다. 

보수의 붕괴에 대한 시각을 묻자 윤 전장관은 "저는 좀 극단적이지만 보수 붕괴했으면 좋겠어요. 그래야 새싹이 나죠"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전투기도 스마트하게"... 무인 시스템 '눈길'
F-15K 슬램이글, 공포의 비행 … '최강은 다르네'
'가장 날카로운 창' 극초음속 미사일, 신세대 무기로 급부상 이유는?
최강 전투기 F-22가 더 강력해질 수 있던 이유
F-22와 F-35를 최강의 반열에 올려준 초강점은?

'네티즌 어워즈'는 매월1일부터 말일까지 진행됩니다. 여러분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투표는 60초이내 집계 반영)

1
Cho Yong Pil 조용필
4,603 득표
2,068 참여
34.8%
2
Nam Jin 남진
4,356 득표
1,200 참여
33%
3
Kim Wan Sun 김완선
1,730 득표
623 참여
13.1%
4
Lee Sun Hee 이선희
1,209 득표
434 참여
9.2%
5
Shin Seung Hun 신승훈
493 득표
196 참여
3.7%
6
Na Hoon A 나훈아
316 득표
130 참여
2.4%
7
Kim Soo Chul 김수철
222 득표
78 참여
1.7%
8
NAMI 나미
118 득표
26 참여
0.9%
9
Kim Min Gi 김민기
81 득표
63 참여
0.6%
10
Lee So Ra 이소라
81 득표
36 참여
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