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정의선 현대차 그룹 수석부회장 만났다
상태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정의선 현대차 그룹 수석부회장 만났다
  • 권오성 기자
  • 승인 2020.07.22 1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사진제공=삼성전자

[CBC뉴스] 26일 검찰수사심의위원회(수사심의위)의 '불기소 권고' 결정 이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행보에 대해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매우 활발한 활동을 전개하면서 평소와 다름없는 경영 활동을 전개중이다. 

이재용 부회장은 정의선 현대차 그룹 수석부회장을 2개월 여만에 다시 만났다. 연구개발과 자율주행 등 미래 분야에 대해서 서로 협력 방안을 모색했다는 것이다. 

지난 5월 이재용 부회장은 현대차 그룹 남양기술연구소에서 만난 적이 있다. 

당시 두 오너는 배터링 등에 대해 관심사로 교환을 했었다. 

이번 회동에는 양사의 간부들도 함께 했다고 한다. 

재계에서는 두 회장의 만남을 두고 삼성과 현대차 그룹간의 긴밀한 협조가 이뤄질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다. 

글로벌데이타연구소에 따르면 이재용 부회장'을 키워드로 한 게시물 내 연관어를 조사한 결과 '경영 전념' 관련 연관어가 '검찰 기소' 연관어보다 두 배 이상 많은 것으로 나타난 것.

22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는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20일까지 25일간 8개 채널을 대상으로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검색 결과 총 6851건의 게시물이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

이재용 부회장 연관어를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기소'가 2087건, '불기소'가 2039건으로 기소가 소폭(48건) 많았다. 

한편 이 삼성전자 부회장은 16일 삼성전기 부산사업장을 찾아   전장용 MLCC 전용 생산공장을 점검하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이 부회장이 부산을 찾은 것은 최근 5G·AI 등 정보통신기술 발달 ,전기차·자율주행차 확산 ,차량용 전장부품 수요 증가에 따라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전장용 MLCC 사업을 직접 살펴보고 미래   시장 선점을 위한 적극적인 대응을 주문하기 위한 것이다.

이재용 부회장은 "변화의 속도가 빨라지고 있다. 선두에 서서 혁신을 이끌어가자. 현실에 안주하거나 변화를 두려워하면 안된다. 불확실성에 위축되지 말고 끊임없이 도전하자"고 말했다고 한다. 

관련기사

리플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제껏 세상에 없던 새로운 개념, 댓영상으로 만드는 세상
'공공장소 마스크 의무착용' 법제화, 당신의 생각은?
K -트롯, 전 세계에서 통할까?
카페 등 일회용품 한시적 허용에 대한 의견은?
부동산 정책, 투기 심리 잡을까?
'민식이법',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적당하다 VS 비싸다' ...배달료 책정 금액에 대한 의견은?
‘인천공항 정규직화’ 반대 … ‘역차별’ 주장
진단키트 제품명 ‘독도’ 찬성 VS 반대, 여러분의 의견은?
n번방 사건, 텔레그램 악용 … ‘메신저 책임론’ 대두
유승준 국내 연예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블루타워 8층 CBC뉴스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23-12 블루타워 8층)
  • 대표전화 : 02-508-7818
  • 팩스 : 02-585-87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오성
  • 명칭 : CBC뉴스
  • 제호 : CBC뉴스
  • 등록일 : 2011-06-13
  • 발행일 : 2011-04-11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59
  • 사업자번호 : 220-88-19469
  • 발행인 : 김영곤
  • 편집인 : 심우일
  • CBC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CBC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cbci.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