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3 00:23 (토)
  • 서울
    B
    13℃
    미세먼지
  • 경기
    B
    11℃
    미세먼지
  • 인천
    B
    11℃
    미세먼지
  • 광주
    B
    12℃
    미세먼지
  • 대전
    B
    12℃
    미세먼지
  • 대구
    B
    14℃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13℃
    미세먼지
  • 강원
    B
    10℃
    미세먼지
  • 충북
    B
    13℃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13℃
    미세먼지
  • 전남
    B
    11℃
    미세먼지
  • 경북
    B
    13℃
    미세먼지
  • 경남
    B
    13℃
    미세먼지
  • 제주
    H
    14℃
    미세먼지
  • 세종
    B
    10℃
    미세먼지
단박제보
단박제보
제목 작성자 날짜 결과
통신&OTT비밀  비밀 제보합니다.NEW 김광현단박접수 2024-04-12 12:28
통신&OTT비밀  비밀 제보합니다.NEW 김광현단박접수 2024-04-12 12:28
정부&공공기관 공정위제보 1년이 지나도록 조사 미개시. 조사공무원 기피신청도 안돼. 랑봉수단박접수 2024-04-03 00:03
정부&공공기관비밀  비밀 중소기업의 국가기술표준원 상대 소송 강지수단박접수 2024-04-02 07:55
전체 04년생 유튜버 유진 한국사회 비판 한국 공무원비판 위험한 사람 유진게시완료 2024-04-02 00:29
기타비밀  비밀 광주신용보증재단의 갑질 김동관단박접수 2024-03-28 12:00
기타비밀  비밀 우리 금융그룹의 갑질과 SPC로 채권 빼돌리기 류근희게시완료 2024-03-19 16:43
전체비밀  비밀 저도 코인환전으로 당하진 않았지만 의심이 됩니다. 김성엽추가자료요청 2024-03-13 21:46
서비스비밀  비밀 기아 차량 리스후 2주만에 시스템장애 발생 리스회사 기아회사 누구도 책임이 없다고하네요 이명헌추가자료요청 2024-03-06 16:01
전체비밀  비밀 불법 무허가 영업의 온상 경주 화랑의 언덕 김주영추가자료요청 2024-03-04 18:12
지자체 주민의 민원처리를 중구청은 모르쇠로 일관 고태혁게시완료 2024-03-01 08:00
기타비밀  비밀 등록된 상표를 16년간 사용했는데도 상표권을 무효라고 합니다. 조문자추가자료요청 2024-02-16 23:55
기타비밀  비밀 억울하게 전과가 생기게될판 ㄱㅎㄱ게시완료 2024-02-12 17:48
전체 골프장클럽하우스현관비리 차영호추가자료요청 2024-02-02 15:48
자동차 제조사가 고객의 차를 부수고 또 부수고 이제는 사기행각까지? 이정환추가자료요청 2024-02-01 01:04
기타비밀  비밀 캐나다 밴쿠버에서 한인 업주에게 갑질과 횡포를 당했습니다. 손정환게시완료 2024-01-29 14:47
기타 경기도 시흥시 오이도 선사유적공원 앞 도로 대형화물차 버스 밤샘주차장화 남 정식게시완료 2024-01-28 14:15
기타 레오나르디카프리오에게 사기를당했어요 전수연게시완료 2024-01-28 02:30
기타비밀  비밀 닭을시키면 대마초늘주는집 우쿵쿵추가자료요청 2024-01-26 15:56
전체 갑질폭로 서아영추가자료요청 2024-01-20 02:20
icon 제보하기
"코인 생태계 위기론 이목 집중"…이석우 두나무 대표의 ‘정면돌파’
상태바
"코인 생태계 위기론 이목 집중"…이석우 두나무 대표의 ‘정면돌파’
  • 권오성 기자
  • 승인 2022.11.16 16: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지 취재]
“공동 대응 통한 투자자 보호 조치 지속적으로 이행”
"이석우 대표 국회 출석해 두번이나 증언해 눈길"
"룰에 대한 본격적 논의 안돼 안타까워"
이석우 두나무 대표. 사진=CBC뉴스 DB.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이석우 두나무 대표. 사진=CBC뉴스 DB.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CBC뉴스] “5년간 두나무 대표이사를 하면서 정부와 국회 등 찾아다녔지만 ‘룰’에 대한 본격적인 논의가 안 됐다는 것에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지난달 열린 국정감사에서 이석우 대표가 밝힌 말이다. 이 대표는 당시 코인업계 제도화에 대한 소신을 피력해서 눈길을 끌었다. 이 대표가 전한 대로 현재 코인판은 규모에 걸맞는 입법 및 규제가 다소 미비한 상황이다. 좀 더 체계적이고 제도화된 시스템이 받쳐주지 못한다는 지적도 있다. 애써 전진은 하고 있지만 보폭에 비하면 나침반 성능은 아직은 미흡하다는 것이다.

수년전부터 글로벌 코인업계는 그야말로 폭발적인 성장을 이뤄냈다. 투기성 자산이라는 오명을 뒤집어썼던 시절에서 ‘대장주’ 비트코인의 ETF 편입이 이뤄지기까지 그야말로 숨가쁘게 달려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국내에서도 코인 생태계는 어느덧 ‘빅마켓’의 형태를 갖췄다. 600만 투자시대가 열렸으며, 다양한 업계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상용화를 논하는 시기가 됐다.

이런 와중에 여전히 제도화가 요원해 보인다는 것을 이석우 대표가 국감에서 꼬집은 것이다. 내실화된 외연확장을 위해선 제도정비가 시급하다는 점을 지적한 것이다.  

업비트는 현재 최대 거래소의 지위를 넘어 ‘리딩 거래소’로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업비트의 정책이 국내 코인 시장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점이다. 때문에 이석우 대표가 국감에서 전한 말은 코인 생태계를 대변한다고도 여겨질 수 있다.

이는 관련 논의를 대하는 태도를 보면 더욱 잘 알 수 있다.

이석우 대표는 국정감사 당시 백혜련 정무위원장으로부터 “테라·루나 사태 관련 증인들의 불출석 상황에서 두 번이나 출석해 책임 있게 증언한 것 감사드린다”는 말을 듣기도 했다. 어려운 상황에서도 회피하지 않는 리더십을 보여줬다는 평이다. 정면돌파의 리더십이 필요한 시점에서 책임감이 돋보이는 대목이다.

코인 위기론에 이석우 “제도화” 언급 관심 고조

최근 ‘크립토 윈터’를 넘어 FTX발 코인 시장 위기까지 도래했다는 말이 나오고 있다. 비트코인이 개당 2200만원 선까지 후퇴한 상황에서 알트코인들 또한 힘을 쓰지 못하고 있다. 

현재 시장에 대한 위기론이 왕왕 들려올수록 거래소 입장에서 투자자와 두터운 신뢰를 형성하는 것이 주요 관심사로 꼽히고 있지만 이것만으로는 부족한 실정이다. 따라서 이 대표가 언급한 ‘제도화’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업계 한 관계자는 “제도와 법의 테두리가 없는 상황에서 투자자가 직격탄을 맞는 상황은 피해야되겠다”라며 “소 잃고 난 후 외양간을 고치는 일은 없어야 할 것이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가 국회 등 필요한 장소에 시와 때를 가리지 않고 바쁜 일정을 소화하는 것은 위기의 코인생태계를 대비한 방책이라고도 할 수 있다.

▶한번에 끝 - 단박제보
▶비디오 글로 만드는 '비글톡'

 

CBC뉴스ㅣCBCNEWS 권오성 기자 kos@cbci.co.kr

관련기사

"전투기도 스마트하게"... 무인 시스템 '눈길'
F-15K 슬램이글, 공포의 비행 … '최강은 다르네'
'가장 날카로운 창' 극초음속 미사일, 신세대 무기로 급부상 이유는?
최강 전투기 F-22가 더 강력해질 수 있던 이유
F-22와 F-35를 최강의 반열에 올려준 초강점은?

'네티즌 어워즈'는 매월1일부터 말일까지 진행됩니다. 여러분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투표는 60초이내 집계 반영)

1
Jin Won 진원
21,084 득표
8,860 참여
31.4%
2
David DQ Lee 이동규
10,654 득표
4,330 참여
15.9%
3
Hong Isaac 홍이삭
7,026 득표
3,149 참여
10.5%
4
So Soo Bin 소수빈
6,829 득표
2,281 참여
10.2%
5
Jin Wook 진욱
6,607 득표
2,355 참여
9.8%
6
Lee Seung Yoon 이승윤
3,233 득표
1,340 참여
4.8%
7
Min Soo Hyun 민수현
2,636 득표
1,073 참여
3.9%
8
LEE SOLOMON 이솔로몬
2,043 득표
808 참여
3%
9
You Chae Hoon 유채훈
1,906 득표
706 참여
2.8%
10
Kim Jung Yeon 김중연
1,510 득표
626 참여
2.3%
11
Cho Min Kyu 조민규
1,007 득표
413 참여
1.5%
12
JEON YU JIN 전유진
748 득표
294 참여
1.1%
13
Park Min Su 박민수
446 득표
180 참여
0.7%
14
Austin Kim 오스틴킴
430 득표
247 참여
0.6%
15
Kim Ki Tae 김기태
366 득표
191 참여
0.5%
16
NAM SEUNG MIN 남승민
228 득표
76 참여
0.3%
17
Ko Woo Rim 고우림
177 득표
68 참여
0.3%
18
KIM TAE YEON 김태연
108 득표
53 참여
0.2%
19
OH YU JIN 오유진
28 득표
22 참여
0%
20
Jeong Seo Joo 정서주
23 득표
22 참여
0%